POPULAR NOW

01

[CGV아트하우스] 어느 멋진 날, 완벽한 순간
2024.07.02

02

스무 살 된 CGV 아트하우스, 앞으로의 20년을 꿈꾸다
2024.06.25

03

‘K-뷰티 파라다이스’ 올리브영 명동 타운에 도슨트가 떴다!
2024.07.03

04

한여름 밤의 신선한 케미스트리 한가득! 7월 CJ ENM 신규 콘텐츠
2024.07.03

05

개국 2주년 맞은 tvN SPORTS, 짜릿한 즐거움을 선사하다
2024.06.18
이별이 있으면 새로운 만남이 있는 법. ‘쇼미더머니10’이 12월 1주차 콘텐츠 영향력 지수(CPI Powered by RACOI) 종합, 예능 부문 정상을 차지하며 멋진 피날레를 장식했다. 그 공백이 생기기도 전에 11월 30일 첫 방송을 한 Mnet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이하 ‘스걸파’)가 예능 원탑 예약을 할 정도의 화제성 지수를 기록했다.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에서 ‘쇼미더머니10’, 그리고 ‘스걸파’로 이어지는 Mnet 프로그램의 강력한 힘. 12월 1주차 ‘주간 CPI’에서 자세히 들여다보자. ‘스걸파’, 첫 공개부터 강력한 화제성 표출 12월 1주차 종합부문 1위를 차지한 ‘쇼미더머니10’은 전주대비 0.4 CPI 지수가 하락한 399.6 CPI를 기록, 5주 연속 정상을 지켰다. 프로그램이 방영된 10주 동안 세 번이나 400 CPI를 넘는 지수를 기록할 정도로 막강한 화제성을 불러일으킨 ‘쇼미더머니10’은 마지막까지 1위 자리를 지키며 다음 시즌을 기약했다. 11월 4주차에 신규 진입으로 3위에 오른 ‘스걸파’는 전주와 같은 순위를 유지했지만 14.7 CPI가 상승한 264.3 CPI를 기록했다. 이는 ‘스트릿 우먼 파이터’의 첫 방송 주인 8월 4주차 CPI 지수(312.8 CPI)와 비교했을 때 48.5 CPI 차이가 나는 수치다. 처음부터 제자가 스승의 자리를 넘볼 수 없을 터. 하지만 ‘스걸파’의 화제성은 계속해서 커 나갈 것으로 보인다. 그 이유 중 하나는 베일을 하나씩 벗어 던지는 여고생 크루에게 있다. 1회 때 공개된 뉴니온, 에이치, 턴즈, 클루씨, 미스몰리 등 여고생 크루라 믿기지 않을 정도의 완성도 높은 실력과 합을 보여주며 단번에 눈길을 끌었다. 지원 크루들이 소개되면서 지난 11월 16일부터 20일까지 진행됐던 ‘원 팀 퍼포먼스 미션’ 대중 평가 영상도 다시 회자가 되었다. 대중 평가 기간이 끝났음에도 시청자로 하여금 과연 가면을 쓴 이들이 어느 크루인지 더 큰 궁금증을 생기게 만든 것. 대중 평가 영상을 미리 공개하면서 화제성을 모으고, 중요 지표로 활용한 제작진의 기민함이 돋보였다. 자막 보기스크립트0:0050:04[음악]0:053 보면 당시의 있습니까0:07유감 새끼도 없습니다0:12처럼 갑자기 연락하실 이유가 뭐죠0:14사회는 내보내 줘 인도적 차원에서0:16봉쇄 지역에는 미성년자를0:19받아들임 도 했습니다0:21하 박성도 위험 할 텐데요0:232세에 대한 안전한 곳에서 보아0:24할겁니다 아담한 아파트 밖까지 나오는0:26게 문제인데 세공이0:28같이 내보내서 되겠습니까0:33아0:352번이 가수 나온다면 받아들일 용의가0:37있습니다 대신0:39자이라 하는데 최대한 협조해 주셔야0:41합니다0:44새봄 하고 논하고0:46갤럭 드리죠0:53정녕 씨한테 까지 비밀로 할 필요가0:55있으니까0:58뭐가 좀 이상하지 않아1:00밥과 뛰어 만나면서1:03욘 사건 같이 내 보내도 되냐고 묻자1:05나1:06위험한 이르면 직접 나오겠다고 한1:07사람인데1:10아1:13아1:14타앙1:15아1:18컴 어 아1:22아1:24이렇게 네 어1:26아 내가 뭐 잘못 4 주 11:32으1:33이렇게만 끊고1:35너무1:37매울 것 있냐1:54[음악]2:10[음악]2:31으 아2:33으2:36우리 결혼할까2:38바다가 베링 해 나가고 싶었는데2:41제 밥하기 라 특기가 중 그래2:43그래도 요새 깔끔한 싸2:47기간2:48으 시 키랄2:51으2:52양손 속도 esr2:55당장 한번 줄 알았어2:59[음악]3:03으3:04to a3:06으 너3:08well3:10[음악]3:14수험 짱3:16oo 아3:20twin3:23woo 53:27으3:28[음악]3:31자3:33구직 앉다 잠도 안자고 53:37어3:38그게 무슨 퇴3:43으3:45[음악]3:461차적 중요한 님3:48[음악]3:51한중 님3:53[음악]3:55그 애한테 4 자 봤겠지4:01무슨 얘기 했어4:04다음 차인태4:05으4:09겁살4:12줄 알았어 내가 살면서 볶아 어둠4:15부담 청년들도 꺼 줘4:18그래도 경 안걸린 것만 해도 다 이미4:20주고4:23[음악]4:2454:25으4:26또 3시 터진 거야 아 야 말4:29좋아졌어4:30난 이기냐 더 많이 푸생 아닙니까4:35으 십시오4:38예4:38차 44:41수랑4:42신길 그래 뭐4:44솔 가슴 야 아 뭐4:47에4:48으 르4:54그냥 기층 여사의 으4:58조금 이러면 좋았잖아 요5:00탭북5:02여기서5:03수소 기침을 회상이5:05[음악]5:06약 같은 건 없어5:12* 감은 주상 했는데5:15퇴 자파 ai5:19그냥 조금 만추 침 하는데 야 아5:35삶이5:37내보내는 게 낫겠지5:39밖에 아무리 위험하다고 해도 의 사랑5:41약은 있잖아 내가 않다 서로 얘기해5:44볼게요5:46으 좋아 졌어6:24oo 아6:28w6:29[음악]6:31으6:33으6:3446:39심 추적해 주십시오 아직까지 연락6:40없으나 우리가 들어간다6:42아파트 4 중증 편의 환자 비율이6:44높습니다6:46사전 조율 없이 들어 간다면 분명 사6:48전자가 나올겁니다6:50변 3공감 4 하면 되요6:52안테 수출량이6:56열정 아셨습니까 승리하고 산행7:00때 보내겠습니다7:02으7:03오오하시 의 지하수 초장으로 들어갈7:04테니까7:06체력을 준비하세요 4 저희 아쉬운 07:09막 나옵니까7:11누군간 집을 지켜야죠7:15우리가 의견은 달라 써도7:17중요 님의 건 평 진심으로 막으려7:19했던 것 잘 압니다7:21[음악]7:23새봄이7:26자유님7:28환전 하게 살 수 있도록 하십시오7:31[음악]7:38아 정애란 감염돼 써7:41그래서 문서 군데 본대로 봐요 아7:472227:50[음악] Mnet 예능의 선전과 더불어 드라마에서는 tvN ‘해피니스’가 두각을 펼쳤다. ‘해피니스’는 12월 1주차 244.6 CPI를 기록하며 전주대비 16.6 CPI 지수 상승을 꾀했다. 순위도 7계단 오른 4위에 랭크됐다. 총 12회 중 9, 10회가 방영된 12월 1주차에는 결국 광인병에 감염된 이현(박형식)이 광인병 항체 보유자인 새봄(한효주)를 밖으로 내보내려는 과정과 감염자들보다 점점 더 미쳐가는 아파트 내부 사람들의 모습, 그리고 살인사건의 주범 공개 등이 집중적으로 보여지면서 뒷심을 발휘하고 있다. 방영 후 가장 높은 CPI 지수를 기록한 ‘해피니스’가 종영 시점인 12월 2주차에 제목처럼 행복한 결과를 얻을 수 있을지 기대된다. ‘멜랑꼴리아’, ‘유 퀴즈 온 더 블록’ 반등의 키는 ‘시간’? 드라마, 예능 부문에서 두각을 펼친 tvN 프로그램은 ‘멜랑꼴리아’와 ‘유 퀴즈 온 더 블럭’ 이었다. ‘멜랑꼴리아’는 12월 1주차 콘텐츠 영향력 지수(CPI Powered by RACOI) 드라마 부문에서 224.5 CPI를 기록하며 전주대비 세 계단 상승했다. 이 같은 ‘멜랑꼴리아’의 상승 요인 중 하나는 4년의 시간이 흐른 뒤 라는 시간적 배경이었다. 시간을 점프하면서 수학자가 된 승유(이도현)과 자취를 감춘 윤수(임수정)의 이야기가 어떻게 진행되고 발전될지에 대한 궁금증이 화제성으로 이어진 것. 이는 ‘멜랑꼴리아’ 후반부의 큰 동력을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유 퀴즈 온 더 블록’도 같은 기간 214.8 CPI를 기록하며 전주대비 세 계단 상승, 예능 부문 11위를 기록했다. ‘2022년, 큰일 낼 사람들’이라는 주제로 내년이란 키워드에 맞춰 기부 어린이 육지승, 호랑이 사육사 김수원, 이지연, 아이돌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민희진, 그리고 배우 최우식이 게스트로 선보였다. 특히 내년이 더 궁금해지는 민희진, 최우식 등 화제성 높은 캐스팅이 수치 상승에 긍정적 영향을 미쳤다고 보인다. 12월 2주차에는 윤후, 이정후, 악뮤 등의 게스트가 출연, ‘유 퀴즈 온 더 블럭’이 3주만에 다시 예능 부문 10위권 안에 들 수 있을지 기다려진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