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V, 업계 최초 언택트 결합한 시네마톡 첫 선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 극복을 위해 CGV가 언택트를 결합한 시네마톡을 업계 최초로 선보인다. 극장에서의 영화 관람 재미를 극대화해 많은 관객들의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동진의 언택트톡>첫 작품 ‘아네트’.. 레오 까락스 감독과의 대담 단독 공개

이동진의 언택트톡 사진으로 레오 까락스 감독(좌), 이동진 평론가(우)가 서로 마주보며 앉아서 대화를 이어나가고 있다.
이동진의 언택트톡 사진_레오 까락스 감독(좌), 이동진 평론가(우)

CGV가 영화 ‘아네트’ 본편 상영 후 영화에 대한 깊이 있는 해설을 들려주는 <이동진의 언택트톡>을 오는 10월 30일과 31일, 양일간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동진의 언택트톡>은 이동진 평론가의 영화 해설을 사전 녹화해 영화 종영 후 이어서 상영하는 프로그램으로 코로나19 이후 CGV가 새롭게 선보이는 시네마톡이다. 향후 작품에 따라 감독 이외에도 배우가 직접 참여해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CGV아트하우스와 이동진 평론가는 2013년부터 진행한 <이동진의 라이브톡>으로 심도 깊은 영화 해설을 제공해 관객들과 많은 영화인들의 사랑을 받은 바 있다.

10월 30일 오후 4시 아트하우스 18개관 등 전국 CGV에서 최초 상영.

<이동진의 언택트톡>의 첫 작품은 올해 칸영화제 개막작으로 감독상을 수상한 ‘아네트’다. ‘퐁네프의 연인들’, ‘홀리 모터스’를 연출한 레오 까락스 감독의 첫 음악 영화 ‘아네트’는 오페라 가수 ‘안’과 스탠드업 코미디언 ‘헨리’가 사랑에 빠지면서 무대 그 자체가 된 그들의 삶을 노래한 시네마틱 뮤지컬이다. ‘결혼 이야기’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 후보에 오른 아담 드라이버가 제작과 주연을 맡고 ‘라 비 앙 로즈’로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마리옹 꼬띠아르가 상대역을 연기해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아네트’ 언택트톡은 아트하우스 18개 상영관을 비롯해 전국 CGV에서 10월 30일과 31일, 주말 동안 만날 수 있다. 본편 상영에 이어서 약 60분간 상영되며, 레오 까락스 감독이 직접 출연해 이동진 평론가와 대담을 나누며 영화를 본 직후 관객들의 다양한 궁금증을 해소시켜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CGV가 2013년 진행한 <이동진의 라이브톡>첫 작품은 레오 까락스 감독의 ‘홀리 모터스’로, 이번 <이동진의 언택트톡>도 레오 까락스의 ‘아네트’로 시작해 의미가 깊다.

영화 종영 후 1시간 가량 깊이 있는 해설 만날 수 있어.. 한정판 엽서 선착순 증정

<이동진의 언택트톡>은 티켓가는 1만 5천원으로 관람객에게는 ‘아네트’ 한정판 엽서를 선착순 증정할 예정이다. 예매 및 이벤트 관련 자세한 사항은 CGV 모바일 앱 및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CGV 이후민 영업마케팅담당은 “대표적인 영화 해설 프로그램으로 사랑받은 <이동진의 라이브톡>에 이어 <이동진의 언택트톡>을 새롭게 선보이게 됐다”며 “<이동진의 언택트톡>을 통해 더 많은 관객들에게 의미 있고 다양한 영화를 지속적으로 소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CGV는 관객들이 영화를 더 색다르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CGV가 세계 최초로 시도한 극장 생중계 영화 해설 프로그램 ‘이동진의 라이브톡’을 2013년부터 운영하고 있으며, 영화 관람의 감동을 특별하게 간직할 수 있도록 영화 속 명장면을 담은 컬렉터블 기프트 ‘필름마크’도 선보였다. 또한, 특별 제작한 한정판 굿즈를 영화와 함께 즐길 수 있는 ‘굿즈패키지’도 운영하고 있다.

채널 CJ의 새로운 소식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