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CGV아트하우스] 어느 멋진 날, 완벽한 순간
2024.07.02

02

스무 살 된 CGV 아트하우스, 앞으로의 20년을 꿈꾸다
2024.06.25

03

‘K-뷰티 파라다이스’ 올리브영 명동 타운에 도슨트가 떴다!
2024.07.03

04

한여름 밤의 신선한 케미스트리 한가득! 7월 CJ ENM 신규 콘텐츠
2024.07.03

05

개국 2주년 맞은 tvN SPORTS, 짜릿한 즐거움을 선사하다
2024.06.18
올리브영 ‘선물하기’ 서비스 대표 이미지. “MZ세대 즐겨 찾는 힙한 선물 여기 다 있네” 올리브영 선물하기를 이용하는 4050세대가 급증하고 있다. CJ올리브영(이하 올리브영)이 올해 상반기 모바일 선물하기 주문을 분석한 결과 40대 이상 회원의 주문금액이 론칭 첫 해(2020년) 대비 18배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같은 기간 전체 연령대의 주문금액 신장률을 상회하는 수치다. 핵심 고객인 MZ세대의 비중이 여전히 압도적이지만, 4050의 선물 구매가 크게 늘며 이용 연령대가 확장하는 추세다. 팬데믹 후 비대면 선물 트렌드 확산… 2020년 론칭한 올리브영 선물하기 서비스 연평균 176%씩 성장 올리브영이 지난 2020년 도입한 선물하기 서비스는 론칭 이후 지난해까지 연평균 176%씩 꾸준히 성장했다. 코로나19로 비대면 선물하기 서비스가 주목받은 이후 일상 속에서 가볍게 선물을 주고받는 문화가 대세가 되면서, 합리적인 가격에 다양한 상품을 보유한 올리브영 선물하기가 전 연령대에서 각광받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트렌디한 선물 상품 큐레이션-선물 당일 배송 서비스 덕에 4050 이용자 급증… 전체 신장률 상회 특히 올리브영은 1300만 회원 중 73%가량이 MZ세대로 구성된 만큼, 이들이 즐겨 찾는 트렌디한 선물을 제안하면서 ‘오늘드림’을 활용한 당일 선물 배송도 받을 수 있게 해 차별화에 성공했다. 올리브영 모바일 앱 ‘선물하기’ 주요 인기 상품 ※ 2023.01~2023.06 주문금액 기준 올해 선물하기 주문을 살펴본 결과, 건강기능식품과 프리미엄 화장품의 인기가 두드러졌다. 특히 ‘아임비타 멀티비타민 이뮨샷’, ‘프레스샷 올인원 토탈 영양 앰플’ 등 국내 기업들이 생산한 샷 형태의 비타민이 상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 밖에도 △모로칸오일 △헤라 △에스티로더 등 비교적 고가의 프리미엄 브랜드 화장품들이 대거 상위에 포진했다. 1030은 인디 색조와 신진 中企 브랜드, 4050은 건강식품과 프리미엄 브랜드 화장품 선물해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선물하기 서비스를 가장 많이 이용한 2030의 경우 실용성에 방점을 둔 합리적인 가격의 중소기업 브랜드 상품을 가장 많이 구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10대는 개성이 강한 컬래버(협업) 상품이나 인디 브랜드의 가벼운 색조 화장품을, 40대 이상 연령대에서는 브랜드 이름값이 확실한 프리미엄 화장품과 건강식품 선물이 주를 이룬 것으로 집계됐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올리브영 선물하기는 MZ세대가 즐겨 찾는 이른바 ‘힙한’ 상품 구색과 당일 배송을 경쟁력으로 전연령대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며 “MZ세대를 넘어 4050까지 선물하기를 이용하는 만큼, 가격대별, 연령별, 카테고리별 선물 큐레이션을 강화해 선물 선택의 폭을 넓혀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올리브영은 오는 9월 30일까지 공식 온라인몰과 모바일 앱에서 추석 기프트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건강 △뷰티 △센스 △스몰럭셔리 등을 키워드로 선물에 적합한 250여 종의 추천 상품을 선별해 제안한다. 이 기간 올리브영 선물하기를 처음 이용한 회원에게는 선물하기 1개 이상 구매 시 최대 4천 원을 할인하는 ‘첫 구매 쿠폰’을 발급한다. 선물하기를 이용한 경험이 있는 회원에게는 최대 2천 원을 할인 받을 수 있는 선물하기 쿠폰을 지급한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