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ㆍ라방 모금방송으로 이웃사랑 실천” CJ온스타일, ‘사랑을 주문하세요’ 방송 횟수 총 200회 돌파

CJ온스타일의 TV방송 모금방송 프로그램 ‘사랑을 주문하세요’가 최근 200번째 방송을 진행했다. CJ온스타일은 ‘사랑을 주문하세요’와 최근 론칭한 라이브커머스 기부 방송을 통해 비대면 기부ㆍ봉사 문화를 선도한다는 목표다.

CJ온스타일 TV홈쇼핑 채널 모금방송 ‘사랑을 주문하세요’ 최근 200회 방송…총모금액 약 60억 달해

2004년부터 방영한 CJ온스타일 모금방송 프로그램 ‘사랑을 주문하세요’(왼쪽) 및 CJ온스타일 라이브커머스 기부 방송(오른쪽)

‘사랑을 주문하세요’는 전화 통화로 간편하게 월 정기 후원을 약정할 수 있는 모금 방송 프로그램이다. CJ온스타일은 2004년부터 19년째 이 모금 방송을 매주 꾸준히 방영하고 있다. 정보 전파 영향력이 큰 방송 사업자로서 공익적 역할을 수행하기 위함이다. 2016년부터는 모바일 앱 ‘카카오톡’ 내 ‘같이가치’ 서비스와도 연계해 더 많은 사람이 소외 계층을 위한 기부에 동참하도록 독려하고 있다.

TV 방송-모바일/웹 연계한 비대면 방식으로 이웃사랑 실천…코로나로 위축된 기부/봉사 문화 활성화

지난달 24일 ‘사랑을 주문하세요’ 200회특집 방송은 선천성 기형을 가진 ‘지민이’와 싱글맘 아름 씨의 사연을 소개했다. 이날은 개그우먼 이성미 씨가 출연해 생계를 위한 고깃집 아르바이트와 육아를 병행하며 아름씨의 고군분투 일상을 영상으로 보여주고 시청자에게 도움의 손길을 요청했다. 아름 씨는 지민이 뿐만 아니라 투병 중인 아버지와 여동생까지 함께 부양하는 스물네 살의 젊은 싱글맘이다. 방송 종료 이후에도 ‘카카오 같이가치’ 모금함이나 희망브리지 홈페이지를 통해서 후원에 계속 동참할 수 있다.

모바일 라이브커머스 채널 기부 방송까지 최근 론칭…사회적 기업과 손잡고 어려운 이웃 위해 정기 방송 진행

CJ온스타일은 모바일 라이브커머스 기부 방송 또한 최근 론칭했다. 첫 방송은 기아대책과 손잡고 지난달 23일 미혼모 자립을 돕기 위한 취지로 진행됐다. ‘기아대책’의 재단법인 ‘행복한나눔’이 전개하는 ‘봄B살롱’(미혼모자립 센터)에서 직접 만든 수제 비누와 후원기업의 인기 브랜드를 함께 판매하고, 이 수익금의 일부를 ‘봄B살롱’에 다시 기부하는 방식이다. 첫 방송 후원기업은 ‘웰라쥬’, 2차 방송은 ‘아이멜리’이며 이 방송에 개그우먼 김현숙이 출연해 지원 사격했다. CJ온스타일은 어려운 이웃을 돕는 라이브커머스 기부 방송 또한 정기적으로운영할 계획이다.

CJ온스타일 임재홍 전략지원담당은 “CJ온스타일은 TV방송 및 모바일 라이브커머스 등 회사 주요 자원을 활용해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나눔과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라며, “이외에도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적극 전개하며 기업의 사회적 역할과 책임을 충실히 이행하고, ESG경영을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채널 CJ의 새로운 소식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