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ENM, 글로벌 성장전략 책임자로 정우성 경영리더 영입

글로벌 성장전략 책임자로 정우성 경영리더 영입

CJ ENM 엔터테인먼트부문(대표 강호성)이 글로벌 성장전략을 책임지는 글로벌 CGO(Global Chief Growth Officer)로 정우성(미국명 Steve Chung) 경영리더를 영입했다고 1일(목) 밝혔다.

글로벌 성장전략 책임자(CGO)는 성장하고 있는 글로벌 사업을 가속화하기 위해 이번에 신설된 직책. 정우성 경영리더는 미국 사업을 중심으로 CJ ENM의 글로벌 전략을 총괄할 예정이다. CJ ENM은 올해 1월 미국 최대 엔터테인먼트 회사 ‘엔데버콘텐트’를 인수하고, 메이저 스튜디오 및 플랫폼 회사들과 전략적 제휴를 강화하는 등 글로벌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정우성 경영리더는 ‘골드만삭스’를 시작으로 실리콘밸리와 베이징 소재의 미디어 회사에서 벤처 캐피탈리스트와 최고운영책임자(COO)로 일했다. 샌프란시스코에서 상장된 미디어 테크 기업 ‘FRANKLY MEDIA’의 설립자이자 CEO로 일한 경력을 가지고 있으며 최근에는 ‘FOX Corporation’에서 CGO를 역임했다.

CJ ENM 관계자는 “CJ ENM이 글로벌 토탈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글로벌 사업을 확장하고 있는 상황에서 할리우드와 실리콘밸리에서 기업 성장을 이끌었던 정우성 경영리더의 합류가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J뉴스룸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