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한류의 여왕 된 <눈물의 여왕>, 일본서 ‘5차 한류’ 견인 중
2024.04.26

02

[CGV아트하우스] 공포는 언제나 가까운 곳에
2024.05.03

03

6세 아이 가족의 ‘키즈 프렌들리’ 빕스 은평롯데점 방문기
2024.04.25

04

설렘부터 카타르시스까지! 5월 CJ ENM 신규 콘텐츠
2024.05.09

05

뷰티 리테일의 혁신, CJ올리브영 홍대타운점을 가다
2024.04.30
2024 오펜 스토리텔러 공모전 포스터. 드라마 부문 1월 2일(화)~16일(화), 영화 부문 2월 1일(목)~14일(수) 모집 CJ ENM이 신인 창작자 발굴·육성을 위한 ‘오펜(O’PEN) 스토리텔러’ 8기 모집을 오늘(2일)부터 시작한다. 드라마 부문은 1월 2일부터 16일까지, 영화 부문은 2월 1일부터 14일까지 신청 가능하다. 지원자는 드라마는 최대 총 5편, 영화는 최대 3편까지 자유롭게 제출 가능하다. 2024년 6월 1일 기준으로 방송사 또는 제작사 등과 집필 계약이 없다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접수 방법 및 자세한 내용은 오펜 홈페이지(o-pen.co.kr)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전문가 멘토링, 창작 지원금, tvN과 TVING 작품 공개 기회 등 지원 혜택 눈길 오펜 스토리텔러 공모전을 통해 선발된 작가들에게는 작품을 기획, 개발할 수 있는 1년간의 교육과정과 개인당 1천만 원의 창작 지원금, 개인 집필실 등의 창작 공간을 지원한다. 또 업계 최고의 연출자와 작가로부터 멘토링을 받을 수 있는 기회와 세미나·특강·현장 취재 지원, ‘오프닝(O’PENing)’을 통한 당선작 영상화 및 tvN과 TVING 작품 공개, 제작사와 작가를 연결하는 비즈매칭까지 콘텐츠 제작 전 과정을 지원받을 수 있다. 그동안 오펜이 배출한 신예 작가들은 지상파와 케이블 방송사 및 OTT 등 다양한 플랫폼에서 종횡무진 활약 중이다. 신하은 작가(1기)의 ‘갯마을 차차차’, 박주연 작가(1기)의 ‘블랙독’, 박바라 작가(3기)의 ‘슈룹’ 등이 대표적인 사례다. 최근에는 홍종성 작가(2기)의 ‘거래’, 백인아 작가(3기)의 ‘오늘도 사랑스럽개’, 임창세(2기)와 황설헌 작가(5기)의 ‘형사록 2’가 공개돼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오펜 스토리텔러 당선작, 국내를 넘어 글로벌 시장에서도 주목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NM 오펜 센터 라운지 내부 사진. 오펜 스토리텔러 당선작들은 해외 유수 영화제에 잇따라 초청받으며 글로벌 무대에서도 인정받고 있다. ‘파고’는 로카르노 국제 영화제에서 심사위원 특별상을, ‘저승라이더’와 ‘첫눈길’은 휴스턴 국제 영화제에서 블랙코미디 부문의 골드 레미상과 외국어 장편 부문의 실버 레미상을 각각 수상했다. 이 밖에도 ‘XX+XY’가 런던 LGBTQIA+ 영화제 비경쟁 부문에, ‘아파트는 아름다워’가 독일 브레멘 영화제 경쟁 부문에 초청되며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이 외에도 CJ ENM은 오펜 스토리텔러 작가들이 보유한 IP가 다양한 플랫폼에서 OSMU(원소스 멀티유즈)로 전개될 수 있는 방안도 마련하고 있다. 대표적인 예로 오디오북 플랫폼 ‘윌라’와의 제휴를 통해 올해 23편의 오펜 작가 작품들을 오디오 드라마로 제작, 공개할 예정이다. 남궁종 CJ ENM 오펜사업팀장은 “오펜은 단순히 신진 작가 발굴에만 그치지 않고 다양한 플랫폼과 영역을 넘나드는 콘텐츠 창작자로서의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다각도 매니지먼트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라며 “국내를 넘어 글로벌 콘텐츠의 새로운 트렌드를 이끌어 갈 꿈이 있는 많은 분들의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창작자(Pen)를 꿈꾸는 이들에게 열려 있는(Open) 창작공간과 기회(Opportunity)를 제공한다는 의미의 오펜(O’PEN)은 콘텐츠 기획∙개발, 제작∙편성, 비즈매칭까지 전 과정을 통합적으로 지원하는 CJ ENM의 신인 창작자 발굴, 육성 프로젝트다. 창작자에게는 작품 제작 및 데뷔 기회를 제공하고, 업계에는 신선한 아이디어를 가진 새로운 크리에이터 발굴을 지원해 콘텐츠 산업의 선순환 구조를 확립하고 지속가능한 성장 기반 마련을 위한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으로 손꼽힌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