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포토] ‘선재 업고 튀어’ 팝업스토어 현장의 뜨거운 열기
2024.05.27

02

이 노래 들리면 세일이다! 2024 ‘올영세일송’ 제작 비하인드
2024.05.31

03

버려진 스마트폰, CJ대한통운 거쳐 금🥇이 되다
2024.06.10

04

CGV에서 ‘선재 업고 튀어’ 마지막 회를 즐겨보세요!
2024.05.22

05

[CGV아트하우스] 홀로코스트가 남긴 유산과 질문들
2024.06.04
CJ 로지스틱스 아메리카 직원이 지게차를 운행하고 있는 모습. AI 기반 솔루션 제공기업 원트랙 AI와 협력 … 물류센터에 AI 컴퓨터 비전 기술도입 혁신기술기업 CJ대한통운이 인공지능 시스템을 활용해 물류센터 안전운영과 효율상승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는다. CJ대한통운은 미국 통합법인 ‘CJ 로지스틱스 아메리카(CJ Logistics America)’가 AI 기반 솔루션 제공기업 ‘원트랙 AI(OneTrack.AI)’와 협업해 AI 컴퓨터 비전 기술을 물류센터에 도입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물류센터 지게차에 카메라 센서 장착 … 현장에서 일어나는 모든 움직임 자동으로 수집 및 분석 원트랙 AI 시스템은 물류센터에서 운행되는 지게차에 컴퓨터 비전 카메라 센서를 장착해 현장에서 일어나는 모든 움직임을 자동으로 수집하고 분석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이를 통해 지게차의 실시간 위치는 물론 작업상황과 가동률까지 종합적으로 모니터링 할 수 있다. 지게차가 어느 구역을 가장 많이 이동했는지, 어떤 지게차가 급회전하거나 급가속했는지 등 다양한 현장 상황을 인공지능이 데이터화하고 분석해 물류센터 관리자에게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한다. 물류센터 관리자는 원트랙 AI 시스템이 제공한 솔루션을 활용해 작업 생산성을 끌어올리고 부주의에 의한 안전사고 등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미국 전역 운영 물류센터 중 35%에 시스템 적용 … 올해 말까지 100% 도입완료 목표 실제로 CJ 로지스틱스 아메리카는 지난 2019년부터 원트랙 AI와 협업을 시작했으며 시스템 도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현재까지 미국 전역에서 운영하는 물류센터 중 35%에 원트랙 AI 시스템을 적용했으며 올해 말까지 100% 도입을 달성하는 것이 목표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AI, 빅데이터 등 최첨단 혁신기술을 물류 현장에 적용해 스마트 물류산업을 선도하겠다”며 “원트랙 AI와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고객들의 니즈에 맞는 최적의 물류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