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한류의 여왕 된 <눈물의 여왕>, 일본서 ‘5차 한류’ 견인 중
2024.04.26

02

[CGV아트하우스] 공포는 언제나 가까운 곳에
2024.05.03

03

6세 아이 가족의 ‘키즈 프렌들리’ 빕스 은평롯데점 방문기
2024.04.25

04

[CJ뉴스룸X퍼블리] “실패해도 괜찮던데요?” CJ대한통운 경영리더 민성환 님이 말하는 나답게 일하는 힘
2024.04.22

05

설렘부터 카타르시스까지! 5월 CJ ENM 신규 콘텐츠
2024.05.09
CJ프레시웨이 ‘2022 ESG 보고서’ 표지 이미지. 환경, 사회 부문 등급 전년비 한 단계 상승… ‘지속가능한 상품’ 기준 수립, 정보보호 관리강화 등 ESG 성과 인정받아 CJ프레시웨이가 지난 27일 한국ESG기준원(KCGS)이 발표한 ‘2023년 ESG 평가’에서 6년 연속 통합 A등급(우수)을 획득했다. 한국 ESG 기준원은 국내 대표 ESG 평가 기관으로, 매년 상장회사의 지속가능경영 수준을 평가해 ESG 등급을 공표하고 있다. 이번 평가에서 CJ프레시웨이는 환경 부문 B+, 사회 부문 A+, 지배구조 부문 A등급을 받았다. 특히 환경과 사회 부문은 전년보다 등급이 한 단계 상승하며 그간 ESG 경영 내재화를 위해 노력한 성과를 인정받았다. 환경 부문에서는 ‘지속가능한 상품’에 대한 내부 기준을 수립해 유기농, ASC·MSC, 동물복지 등 인증 상품의 포트폴리오를 확대했다. 또한 민관 협력을 통해 아이스팩 재사용, 종이팩 및 플라스틱 가림막 재활용 등 사업과 연계한 자원순환체계를 구축, 운영했다는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사회 부문에서는 정보보호 정책의 개정과 운영 검증 등을 통해 정보보호 관리를 강화했다. 또한 협력사와의 동반성장 프로그램도 지속 운영하고 있다. 중소 식품 제조 협력사의 식품안전 역량을 높이는 ‘상생협력 아카데미’, 농가의 안정적인 판로를 지원하는 ‘계약재배’가 대표적이다. 지난 2015년부터 현재까지 ‘상생협력 아카데미’를 수료한 협력사는 500여 곳에 달한다. 또한 CJ프레시웨이는 지난해 3월 식품 분야에 전문성을 갖춘 여성 사외이사를 선임해 이사회의 다양성을 제고하고, 같은 해 9월에는 컴플라이언스 경영시스템(ISO37301) 인증을 획득하는 등 지배구조 부문에서도 의미 있는 개선을 이뤄냈다. 앞서 CJ프레시웨이는 지난 2021년 이사회 산하 ESG위원회를 신설하고 환경, 사회, 지배구조 전 부문에 걸쳐 지속가능경영 과제를 체계적으로 수행해왔다. ESG 부문별 주요 성과와 중장기 계획을 담은 ESG 보고서도 매년 발간하고 있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ESG 전 부문에서 지속가능한 경영 체계를 구축하고, 이를 모든 임직원이 함께 실천한 결과 통합 A등급이라는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며 “앞으로도 ESG 경영을 강화해 사업 경쟁력을 높이고 건강한 식문화와 지속가능한 유통의 가치를 확산하는 ESG 선도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