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CGV아트하우스] 공포는 언제나 가까운 곳에
2024.05.03

02

CGV에서 ‘선재 업고 튀어’ 마지막 회를 즐겨보세요!
2024.05.22

03

CJ ENM 사회공헌의 출발, 오펜(O’PEN) 홍보 뒷이야기
2024.05.21

04

설렘부터 카타르시스까지! 5월 CJ ENM 신규 콘텐츠
2024.05.09

05

뷰티 리테일의 혁신, CJ올리브영 홍대타운점을 가다
2024.04.30
CJ프레시웨이가 3분기 매출 8090억원 영업이익 302억원을 기록했다. 또한 차입금 부담을 대폭 축소하여 재무건전성을 강화해 미래성장을 위한 투자를 가속화했다. 식자재 유통사업 매출 5,960억원으로 매출 성장세 견인 CJ프레시웨이가 올 3분기 매출 8,090억, 영업이익 302억을 각각 기록했다. 매출은 식자재 유통사업과 푸드 서비스 사업의 안정적인 매출 성장 등이 실적을 이끌며 전년동기 대비 7.6% 늘어 성장세를 유지했다. 다만 미래 성장 기반 구축을 위한 인프라 투자 등에 따라 영업이익은 14.2% 줄었다. 사업부문별로는 식자재 유통사업 매출이 5,960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4.5% 신장했다. 이 가운데 급식 식자재 사업은 아이누리(키즈), 헬씨누리(시니어) 등 생애주기별 전문솔루션을 기반으로 차별화 상품을 확대해 매출액 2,167억원을 기록하며 전년동기대비 15.6% 성장했다. 푸드서비스 사업 매출은 1,975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21.1% 증가했다. 자동화와 운영 효율화 중심의 사업전략을 바탕으로 신규수주를 늘리며 성장을 견인했다. ▲간편식 코너 ‘스낵픽’ 등 컨텐츠를 강화하고 ▲고객별 특화 메뉴 개발을 통한 메뉴 자산화, ▲단체급식의 디지털화를 위한 ‘프레시밀’ 애플리케이션 활용 등으로 고객사 호응을 이끌면서 매출 성장으로 이어졌다. 차입금 부담 대폭 축소하며 재무건전성 강화해 미래성장 기반마련 가속화 더불어 식자재 유통, 푸드서비스 사업의 성장에 힘입은 양호한 현금흐름을 바탕으로 재무건전성도 강화했다. 지속적인 차입금 상환 등을 통해 단기차입비중은 전년말 63%에서 35%로, 차입금의존도는 전년말 33%에서 23%로 각각 줄이며 차입금 부담을 대폭 축소했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고객과의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고객의 성공을 돕는 푸드 솔루션 사업자로 진화하며 성장을 지속하고 있다”면서 “재무건전성 개선을 바탕으로 ▲플랫폼 사업역량 확대, ▲솔루션 사업자 경쟁력 강화, ▲미래형 푸드서비스 기반 마련 등 중장기 성장을 위한 초격차 경쟁력 확보에 속도를 올릴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CJ프레시웨이는 국내최대 B2B 식음산업 박람회 ‘푸드 솔루션 페어’를 개최해 식자재 유통 및 푸드서비스 사업의 핵심역량을 한데모아 미래 푸드산업의 솔루션 사업자로서 경쟁력을 선보인 바 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