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포토] ‘선재 업고 튀어’ 팝업스토어 현장의 뜨거운 열기
2024.05.27

02

버려진 스마트폰, CJ대한통운 거쳐 금🥇이 되다
2024.06.10

03

이 노래 들리면 세일이다! 2024 ‘올영세일송’ 제작 비하인드
2024.05.31

04

100번 봐도 눈물 나는 그 장면, CGV 피규어로 만나다
2024.05.30

05

[CGV아트하우스] 홀로코스트가 남긴 유산과 질문들
2024.06.04
지난 25일, 인천상공회의소에서 김진중 CJ프레시웨이 급식SU장(중앙), 임승호 인천경서아이푸드파크식품산업진흥사업협동조합 이사장(왼쪽), 안상복 인천시식품산업육성지원센터장(오른쪽)이 업무협약을 기념하고 있다. 인천 소재 식품산업단지 ‘아이푸드파크’ 입주 업체에 판로 확대 및 교육 컨설팅 지원 CJ프레시웨이가 지난 25일 ‘인천경서 아이푸드파크 식품산업진흥사업 협동조합’(이하 아이푸드파크), ‘인천시 식품산업 육성지원센터’와 3자 업무협약(MOU)을 맺고 인천 지역 식품산업 육성 지원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아이푸드파크는 인천시 서구에 위치한 수도권 최대 규모의 식품산업단지다. 원료 공급부터 판로까지 책임지는 유통 선순환 구조 구축… 지역 경제 활성화 기여 CJ프레시웨이는 이번 협약을 통해 ‘아이푸드파크’에 입주한 70여 개 중소 식품 제조업체의 판로 확대를 지원한다. 국내 최대 식자재 유통 인프라를 활용해 지역 우수 상품의 판로를 확대함으로써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CJ프레시웨이는 해당 식품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고품질의 원료를 공급하고, 이를 통해 생산된 가공상품을 전국의 외식, 급식 고객사에 유통하게 된다. 또한 CJ프레시웨이는 양 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상품개발, 식품안전 등 교육 및 컨설팅 지원에도 적극 나서기로 했다. 이 밖에도 정보 교류, 사업 제휴 등 업무상 상호 공동이익의 증진도 도모하기로 뜻을 모았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인천 지역 식품 제조업체의 판로 확대와 상품 및 식품안전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식자재 유통 선도 기업으로서 중소 제조업체와 동반성장할 수 있는 선순환 구조를 구축해 지역 경제 활성화와 식품산업 발전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