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재미있는 맛’으로 MZ세대 마음 사로잡았다

CJ제일제당이 색다른 참여형 마케팅으로 MZ세대와 소통을 강화하고 있다. ‘비비고 왕교자’, ‘비비고 국물요리’를 소재로 만든 예능형 콘텐츠가 MZ세대 사이에서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지난 6월 공개한 '왕교자 제1의 본부장 공개채용 프로젝트' 콘텐츠 포스터로, 검은색 배경에 방송인 배성재가 만두를 두 손에 들고 제임스 본드를 연상시키는 포즈로 정면을 쳐다보고 있다. 상단엔 '제1의 본부장 왕교자 왕팬을 찾습니다'라는 텍스트가, 중앙 우측엔 '인류와 만두의 미래! 이제, 당신에게 PERSON OF THE MANDU 6월 10일 채용 시작!' 이란 텍스트가 삽입되어 있다.
지난 6월 공개한 ‘왕교자 제1의 본부장 공개채용 프로젝트’ 콘텐츠

지난 6월, ‘왕교자 제1의 본부장 공개채용 프로젝트’는 ‘세계관(현실감 있는 가상세계)’을 차용한 색다른 오디션 콘텐츠라는 점에서 SNS상에서 큰 화제가 됐다. 이 이벤트는 만두 회사 대표가 된 방송인 배성재가 ‘인류의 미래 먹거리인 만두를 책임질 본부장을 뽑는다’는 콘셉트로 공개채용을 진행하는 내용이다. 평소 ‘비비고 왕교자 마니아’라고 자부하는 MZ세대 총 28,000여명이 참여해 초반부터 기대감을 모았다.

선발 과정을 다룬 영상 3편도 차례대로 유튜브에 공개해 폭발적인 조회수를 기록했다. 지난주 공개한 최종면접에서는 실제 ‘만두의 아버지’로 불리는 강기문 CJ제일제당 식품연구소 한국 R&D 센터장이 면접관으로 참여해 몰입도를 높였다. 참여자들은 민트 초코, 로제, 연어, 마라. 톳 등 다양한 재료를 활용한 ‘비비고 왕교자’의 레시피를 공개했으며, 이를 따라한 콘텐츠들이 속속 올라왔다.

왼쪽부터 '행복은 좀 우려 먹어도 돼요. 비비고 갈비탕'이란 텍스트와 국그릇을 들고 있는 유재환의 모습이, 피로와 육탄전이 필요할 때 비비고 육개장' 텍스트와 국자를 든 김신영의 모습이, '눈물이 차올라서 고길들어_비비고 차돌된장찌개' 텍스트와 우는 모습에 송은이가, '외로울 땐 혼자라도 부대끼자_비비고 스팸 부대찌개' 텍스트와 안영미가, '속 끓이지 말고 얼큰하게 끓이자_비비고 돼지고기 김치찌개' 텍스트와 신봉선의 모습이 삽입되어 있다.
비비고 국물요리를 앞세운 ‘국물의 대표, 국가대표 캠페인’. 셀럽파이브와 유재환 등 총 5명이 마음을 채워주는 대표 국물요리를 소개한다.

‘비비고 국물요리’를 다룬 콘텐츠인 ‘국가대표 캠페인’의 영상 3편도 총 300만 조회수를 기록하며 화제를 모았다. ‘국가대표 캠페인’은 송은이, 안영미, 신봉선, 김신영 등 개그우먼 중심으로 결성된 그룹 ‘셀럽파이브’와 방송인 유재환이 출연하는 예능 콘텐츠로, ‘비비고 국물요리’가 주는 정서적 가치를 공감할 수 있도록 일상에서 다양한 상황과 감정별로 어울리는 국물요리를 추천하는 내용이다.

이 영상은 ‘예능 프로그램을 시청하는 것 같다’, ‘다음편이 기다려진다’는 긍정적인 소비자 반응을 얻었다. ‘국가대표 캠페인’의 인기는 실제 제품 구매로도 이어졌다. 지난달 진행한 ‘비비고 국물요리’ 온라인 기획전은 예상보다 20% 이상 높은 매출 성과를 보였다.

회색 바탕에 놓은 두 개의 스마트폰 화면에 각각 왼쪽부터 유튜브 비비고 채널, CJ제일제당 공식 유튜브 채널 ‘제1의맛’이 메인 이미지가 각각 띄워져 있다.
지난달 말 진행된 ‘소셜 아이어워드’에서 CJ제일제당 공식 유튜브 채널 ‘제1의맛’은 브랜드 통합 혁신 대상을, ‘비비고’ 채널은 식품 유튜브 분야 대상을 수상했다.

한편, CJ제일제당 공식 유튜브 채널 ‘제1의맛’과 ‘비비고’는 국내 소셜 어워드에서 세 차례 수상을 했다. 지난달 말 진행된 ‘소셜 아이어워드’(한국인터넷전문가협회 주관)에서 ‘제1의맛’ 채널은 브랜드 통합 혁신 대상을, ‘비비고’ 채널은 식품 유튜브 분야 대상을 수상했다. ‘제1의맛’ 채널은 ‘디지털애드어워즈’(한국디지털광고협회 주관)에서도 소셜미디어 부문 대상을 받았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미래 주 소비층인 MZ세대의 눈높이에 맞춰 소통을 강화하기 맞춤형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채널 CJ의 새로운 소식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