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포토] ‘선재 업고 튀어’ 팝업스토어 현장의 뜨거운 열기
2024.05.27

02

버려진 스마트폰, CJ대한통운 거쳐 금🥇이 되다
2024.06.10

03

이 노래 들리면 세일이다! 2024 ‘올영세일송’ 제작 비하인드
2024.05.31

04

액션, 요리, 스포츠… 오감이 즐거운 6월 CJ ENM 신규 콘텐츠
2024.05.22

05

CGV에서 ‘선재 업고 튀어’ 마지막 회를 즐겨보세요!
2024.05.22
CJ제일제당의 ‘비비고 통새우만두’ 이미지. CJ제일제당이 ‘비비고 왕교자’를 이을 대형 신제품 ‘비비고 통새우만두’를 앞세워 성숙기에 진입한 냉동만두 시장에 다시 활기를 불어넣는다. 새우 통째로 넣어 외식형 만두 맛·품질 구현,정체된 국내 시장 반등 이끌 ‘대형 신제품’으로 육성 CJ제일제당은 새우를 잘게 다져 넣던 기존 새우만두와 달리 원물을 통째로 넣어 외식에서 경험했던 맛·품질을 구현한 ‘비비고 통새우만두’를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비비고 통새우만두’에는 수 년 간 외식형 만두 개발로 쌓은 비비고만의 차별화된 기술력이 집약됐다. 냉·해동 과정을 거쳐 조리 후에도 새우 고유의 탄력 있는 식감이 유지될 수 있도록 했다. 이와 함께 구웠을 때는 바삭한 만두피를, 쪄서 먹을 땐 촉촉한 만두피를 느낄 수 있도록 통새우만두 전용 프리믹스를 개발했다. 외식형 만두 개발로 쌓은 기술력 집약, 폭신한 피의 왕만두·수제형 딤섬 차례대로 선보일 계획 CJ제일제당은 ‘비비고 통새우만두’ 출시에 이어 혁신적인 연구개발(R&D) 기반의 신제품 출시를 확대한다. 내년에는 한 단계 진화한 발효 기술로 폭신한 만두피를 느낄 수 있는 왕만두와 냉동만두 카테고리를 확장시킬 수제형 딤섬 출시도 계획하고 있다. 특히, 이번에 선보인 제품은 글로벌 생산 거점에서 생산해 인접 국가로 수출하는 C2C(Country to Country, 국가 간 생산→수출) 방식으로 베트남 키즈나 공장에서 만들어 국내로 역수출됐다. 국내에 가장 먼저 출시됐으며, 한국 시장을 테스트베드(Test bed)로 삼아 소비자 반응을 살핀 후 수출 국가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CJ제일제당은 2013년 고기와 야채를 갈지 않고 깍둑썰기로 썰어 만두소의 식감을 살렸던 ‘비비고 왕교자’로 국내 냉동만두 시장을 평정한 바 있다. 2019년에는 ‘비비고 수제만둣집 만두’ 등 손으로 직접 빚은 듯한 외식형 제품으로 프리미엄 만두 시장을 형성했으며, 2021년에는 식물성 만두를 출시하며 소비자 선택권을 넓혀왔다. 김숙진 CJ제일제당 비비고 브랜드 그룹장은 “‘비비고 통새우만두’를 왕교자에 이은 ‘대형 신제품’으로 키워 정체된 국내 냉동만두 시장을 반등시키고, 테스트베드인 한국에서 검증을 마친 후 글로벌 시장으로 확대할 방침”이라며, “국가 간 경계 없는 다양한 시도를 통해 냉동만두 시장 1위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