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포토] ‘선재 업고 튀어’ 팝업스토어 현장의 뜨거운 열기
2024.05.27

02

이 노래 들리면 세일이다! 2024 ‘올영세일송’ 제작 비하인드
2024.05.31

03

버려진 스마트폰, CJ대한통운 거쳐 금🥇이 되다
2024.06.10

04

CGV에서 ‘선재 업고 튀어’ 마지막 회를 즐겨보세요!
2024.05.22

05

[CGV아트하우스] 홀로코스트가 남긴 유산과 질문들
2024.06.04
CJ제일제당이 서울 대치동에 개관한 ‘INNO Play’ 커뮤니티 라운지에서 박민석 식품 COO(Chief Operating Officer, 오른쪽에서 세 번째), 이선호 식품성장추진실장(왼쪽에서 세 번째)과 사내벤처 직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CJ제일제당이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신사업화하는 최초의 전용 공간을 신설해 미래 성장동력 발굴을 가속화한다. CJ제일제당은 주요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INNO Play’ 개관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고 5일 밝혔다. 서울 대치동에 사내벤처 및 신사업∙혁신활동 주도하는 임직원 위한 전용 공간 신설 이번에 문을 연 ‘INNO Play’는 CJ제일제당의 사내벤처 및 혁신조직을 육성하기 위한 오피스로, 서울 대치동에 4개 층 968㎡ (약 300평) 규모로 만들어졌다. ‘이노베이션이 365일 플레이 되는 공간’이라는 의미를 담았으며, 자유롭고 창의적인 근무환경을 조성하고 국내외 스타트업과의 소통을 강화하는 ‘혁신 Hub’ 의 역할을 하게 된다. ‘INNO Play’는 △오피스존 △커뮤니티 라운지 △키친랩 세가지 공간으로 구성됐다. 오피스존은 파티션이 없는 개방형 사무실 형태로 자유롭게 좌석 선택이 가능하며, 국내는 물론 세계 각국에서 사내벤처 활동이 이뤄지고 있는 점을 고려해 어디서든 비대면 온라인 회의가 가능한 시스템을 갖췄다. 커뮤니티 라운지는 사내벤처 데모데이(Demo Day) 또는 스타트업과의 네트워킹 등 외부와의 소통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다. 키친랩에서는 신제품 연구 개발 및 맛 품질 검증이 가능하고, 영상 촬영이 가능한 스튜디오도 마련됐다. 창의적이고 유연한 근무환경 조성하고 국내외 스타트업과의 소통 강화하는 ‘혁신 Hub’ 역할 기대 INNO Play에 입주한 한 직원은 “‘혁신에 몰입하는 100일’이라는 <INNO100> 프로그램 취지를 극대화할 수 있는 인프라가 구축돼 기쁘다”면서, “단순히 업무공간을 물리적으로 옮긴 것이 아니라 창의적인 생각과 일하는 방식을 변화시키는 진정한 혁신 공간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CJ제일제당은 ‘INNO Play’를 통해 미래 먹거리 발굴과 혁신적인 조직문화 구축에 속도를 낼 방침이다. 현재는 식품 사내벤처 프로그램 <INNO100>을 거쳐 선발된 5개 팀과 운영팀인 INNO Lab을 비롯해 식품성장추진실 산하 뉴프론티어(New Frontier)담당 조직이 입주해 있다. 향후 선발되는 <INNO100> 팀뿐 아니라 바이오 사업부문의 사내벤처 프로그램인 <R(Revolution) 프로젝트> 팀도 입주할 예정이다. CJ 제일제당 관계자는 “이번 INNO Play 구축은 임직원들의 도전적이고 신선한 아이디어가 실제 사업화로 이어지고 스타트업처럼 기민하게 움직이는 수평적 조직문화 강화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면서, “CJ제일제당만의 혁신적인 DNA가 국내 및 글로벌 전체로 확산되는 전초기지 역할을 담당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CJ제일제당은 미래 먹거리 발굴과 혁신적인 조직문화 구축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식품사업 사내벤처 프로그램 <INNO100>을 포함해, 바이오 사업의 <R프로젝트>와 Feed&Care 사업의 <NBC(New Business Challenge)> 등 사내벤처 제도를 활발히 운영 중이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