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포토] ‘선재 업고 튀어’ 팝업스토어 현장의 뜨거운 열기
2024.05.27

02

이 노래 들리면 세일이다! 2024 ‘올영세일송’ 제작 비하인드
2024.05.31

03

CGV에서 ‘선재 업고 튀어’ 마지막 회를 즐겨보세요!
2024.05.22

04

[CGV아트하우스] 홀로코스트가 남긴 유산과 질문들
2024.06.04

05

100번 봐도 눈물 나는 그 장면, CGV 피규어로 만나다
2024.05.30
CJ제일제당 <고메 소바바치킨>이 냉동 치킨의 한계를 극복한 차별화된 맛 품질로 소비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독자 기술로 구현한 ‘전문점 수준의 맛’ 제대로 통해… 업계 히트상품 가늠하는 ‘연 매출 100억 원’ 2개월만에 달성 CJ제일제당 <고메 소바바치킨>이 냉동 치킨의 한계를 극복한 차별화된 맛 품질로 소비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CJ제일제당은 <고메 소바바치킨>이 출시 두 달여 만에 누적 매출 100억원(소비자가 기준)을 달성했다고 22일 밝혔다. 일반적으로 식품 업계에서 출시 첫 해 연 매출 100억 원을 넘기면 대형 히트상품으로 보는데, <고메 소바바치킨>은 매우 빠른 시점에 달성한 셈이다. 특히, 이 같은 판매 추이는 기존 고메 냉동 치킨 대표 제품군에 비해서도 가파른 속도로, ‘간편식 치킨 시장의 판도를 바꾸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상황이다. 소스를 얇게 코팅하듯 입혀 바삭한 식감과 특제소스로 구현한 남녀노소 모두 좋아하는 맛 등으로 입소문 타며 시장 안착 무엇보다도 기존 냉동 치킨에서 찾아볼 수 없던 차별화된 장점이 소비자들에게 제대로 통했다는 평가다. 치킨 전문점의 제조 방식과 동일하게 닭고기를 두 번 튀기고, CJ제일제당이 독자 개발한 ‘소스코팅’ 기술을 적용해 소스를 얇고 균일하게 코팅하듯 입혔다. 이로 인해 조리 후에도 치킨이 눅눅해지지 않고 갓 튀긴 듯한 바삭함이 유지돼 집에서도 전문점 치킨 못지 않은 식감과 풍미를 느낄 수 있다. CJ제일제당이 제품명을 ‘소스 바른 바삭한 치킨’을 줄인 <소바바 치킨>으로 정한 것도 이 같은 제품의 특징 때문이다. 꿀을 더한 특제 간장소스로 감칠맛과 달콤한 맛을 제대로 구현해 남녀노소 모두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도록 한 것도 인기 요인 중 하나다. 덕분에 SNS 중심으로 입소문을 타며 시장에 빠르게 자리잡을 수 있었다. 소비자 10명 중 4명은 <고메 소바바치킨>을 끼니 대신 ‘메인 식사’로 즐겨… 간편식 치킨 취식 방식에 변화 불러와 특히, <고메 소바바치킨>이 간편식 치킨을 즐기는 방식에 변화를 가져오고 있다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CJ제일제당이 진행한 소비자 조사에 따르면, <고메 소바바치킨>을 경험한 소비자 10명 중 4명은 ‘끼니 대신 메인 식사로 즐긴다’고 응답했다. <고메 소바바치킨>을 야식이나 안주, 간식뿐만 아니라 한끼 식사 등 다양한 상황에서 즐기며 높은 만족도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고메 소바바치킨>은 전문점 수준의 맛을 가정에서 합리적으로 즐길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사랑을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 취향과 국내 치킨 트렌드를 반영한 다양한 제품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CJ제일제당은 6월 28일과 29일 프로야구팀 SSG랜더스와 함께하는 ‘고메 소바바치킨 브랜드데이’를 비롯해 여름 휴가철 해변가 팝업 스토어 등 다양한 소비자 접점 마케팅을 마련하고 초반 인기를 이어갈 계획이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