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한류의 여왕 된 <눈물의 여왕>, 일본서 ‘5차 한류’ 견인 중
2024.04.26

02

[CGV아트하우스] 공포는 언제나 가까운 곳에
2024.05.03

03

6세 아이 가족의 ‘키즈 프렌들리’ 빕스 은평롯데점 방문기
2024.04.25

04

설렘부터 카타르시스까지! 5월 CJ ENM 신규 콘텐츠
2024.05.09

05

뷰티 리테일의 혁신, CJ올리브영 홍대타운점을 가다
2024.04.30
2024년 3월 ‘올영세일’ 대표 이미지. 매장선 ‘오픈런’ 온라인선 ‘1분 매진’ 오는 7일까지 이어지는 ‘올영세일’, ‘오픈런’ 연출하며 K뷰티 대표 쇼핑 행사로 자리매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K뷰티 쇼핑 행사로 자리잡은 ‘올영세일’이 올해도 소비자의 눈길과 발길을 끌어모으고 있다. CJ올리브영(이하 올리브영)은 3월 올영세일에서 한정 수량으로 판매하는 ‘선착순 특가’ 상품이 1분(온라인몰 기준) 이내 매진되는 기록을 세웠다고 4일 밝혔다. 오프라인 매장에서도 올영세일의 인기가 뜨겁기는 마찬가지다. 이날 오전 서울 용산구의 한 올리브영 매장 앞에는 개점 시간 전부터 10여명이 줄을 서서 기다리는 ‘오픈런’이 벌어지기도 했다. 해당 매장의 선착순 특가 상품은 20분 만에 품절됐다. ‘올영세일’은 1년에 4번 계절의 시작에 맞춰 진행되는 올리브영의 대규모 쇼핑 축제다. 오는 7일까지 진행되는 3월 올영세일에는 봄 환절기와 새학기를 맞아 선별한 다양한 약 800개 브랜드, 상품 1만여개가 참여했다. 중소기업 브랜드로 구성한 ‘선착순 특가’ 구매 경쟁…온·오프라인서 분 단위 매진 기록 ‘선착순 특가’는 ‘올영세일’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차별화 특가 행사 중 하나다. 세일기간 중 정해진 날짜에 한 가지 상품을 단돈 100원에 선착순으로 판매한다. 온라인몰과 모바일 앱에서는 최저 구매 금액 기준 없이 오전 10시부터, 전국 오프라인 매장에서는 개점 이후 1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 한하여 소진 시까지 구입할 수 있다. 올영세일 첫날인 1일 ‘비플레인’의 ‘녹두 밀크 필링젤’, 4일차에 ‘나인위시스’의 ‘하이드라 수분 앰플 나노 플러스’가 각각 100원에 한정 수량 판매됐다. 마지막 날인 7일에는 ‘센텔리안24’의 ‘마데카 크림 타임 리버스’가 선착순 특가로 판매될 예정이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클렌징 및 스킨케어 라인업을 보유한 ‘비플레인’은 제품력이 뛰어난 클린뷰티 브랜드이기 때문에 더 많은 소비자에 소개하고자 이번 선착순 특가 상품으로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11년차 ‘올영세일’ 여전히 진화 중…소비자엔 더 많은 특가 상품, 입점 브랜드엔 성장 기회 제공” 올영세일은 다양한 주제로 세일 상품을 구성해 소비자들에게 뷰티 트렌드를 제안하기도 한다. 매일 다른 상품을 추가로 할인해 판매하는 ‘오늘의 특가’, 계절에 맞춰 선별한 100개 상품을 높은 할인율로 판매하는 ‘100개 특가’ 등이다. 눈여겨 볼만한 신상품이나 신규 브랜드를 매력적인 가격으로 제안하는 ‘신상 특가’ 등이 대표적이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올해로 11년차를 맞은 ‘올영세일’은 올리브영의 노하우와 1,300만명 이상인 올리브 멤버스 회원의 누적된 구매 데이터를 바탕으로 진행된다”면서 “뷰티업계의 시그니처 세일로 자리잡은 만큼 앞으로도 소비자에는 더 많은 뷰티 인사이트와 특가 상품을, 입점 브랜드에는 마케팅과 성장의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