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오쇼핑, 홍콩서 K-뷰티쇼 개최 …“한국 연예인 같은 물광 피부 연출하세요”

CJ오쇼핑이 지난 29일(토) 홍콩 홍콩 구룡반도에 위치한 대형 쇼핑몰 ‘플라자 헐리우드(Plaza Hollywood)’에서 CJ오쇼핑이 PB화장품인 ‘셉(sep) K-뷰티쇼 위드 개리 청(SEP K-Beauty Show with Gary Chung)’ 행사를 열고 고객들에게 2016년 메이크업 트렌드와 한국 스타일의 연출법을 소개했다.

유명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함께 한국 스타일 연출법 소개…MAMA 프리위크 행사 일환

한국 화장품의 중국시장 진출이 갈수록 활발해지고 있는 가운데 CJ오쇼핑(대표 김일천 www.CJOShopping.com)의 PB 화장품 ‘셉’이 홍콩에서 현지 유명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함께 뷰티쇼를 열어 고객들에게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CJ오쇼핑은 현지시각으로 지난 29일(일) 오후 5시 홍콩 구룡반도에 위치한 대형 쇼핑몰 ‘플라자 헐리우드(Plaza Hollywood)’ 1층에 설치된 CJ E&M ‘MAMA 프리위크(pre-week)’ 행사장에서 PB 화장품 브랜드 ‘셉(sep)’ 뷰티 쇼를 열고 홍콩 고객들에게 K-뷰티의 매력을 과시했다.>‘셉 K-뷰티쇼 위드 개리 청(SEP K-Beauty Show with Gary Chung)’이라는 타이틀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홍콩의 유명 메이크업 아티스트인 개리 청(Gary Chung)과 홍콩의 모델이자 유명 스타일 블로거인 젤리아 종(Zelia Zhong)이 출연해 2016년 메이크업 트렌드와 한국 스타일의 연출법을 관람객들에게 소개했다.

PB화장품 ‘셉(sep)’으로 지난 해 6월 중국 진출 …동남아 전용 제품 개발해 필리핀, 베트남, 태국서도 인기

행사를 맡은 개리 청은 ‘셉’의 글램 파운데이션을 관람객들에게 선보이며 “아주 간단하고 빠르게 메이크업 할 수 있는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 제품을 쓰면 한국 연예인들처럼 촉촉하면서도 자연스럽게 광채가 나는 피부로 표현이 가능하다”고 소개했다. 개리 청이 메이크업 모델로 나선 젤리아 종의 얼굴에 글램 파운데이션을 바르자 다소 건조해 보이던 얼굴에 곧바로 촉촉한 윤광이 돌았다. 번들거림을 싫어하는 중국 여성들이지만 한국에서 유행하는 ‘물광 피부’를 연출해 내는 글램 파운데이션의 효과에 놀랍다는 반응이었다.

행사에 참석한 아이린 람(Irene Lam, 34)는 “한국 가수들보면 얼굴에서 빛이 나는 것 같아 한국 화장품에 관심이 생겨 행사에 참석했다”며 “오늘 뷰티 쇼에서 본 제품들을 T몰(CJ몰 한국관)에서 살 수 있다고 들었다. 당장 저 제품(글램 파운데이션)을 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뷰티 쇼를 진행 한 개리 청은 행사를 마친 뒤 “홍콩 소비자들은 드라마와 뮤직비디오를 통해 한국 연예인들의 화장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 셉을 포함한 다양한 K-뷰티 상품을 홍콩과 중국 고객들에게 꾸준히 소개해 나갈 예정”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국내외서 연간 100억 원 매출 목표…K-뷰티 브랜드의 리더로 성장시켜 나갈 것”

CJ오쇼핑은 이와 별도로 플라자 헐리우드 내에 28(토)일부터 12월 1일(화)까지 4일간 ‘셉 메이크업 존’을 운영했다. 현지 고객들은 ‘셉’의 글램 라인과 쥬얼 라인 등 20여 종의 상품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해 고객들에게 개방했다.

체험 부스에는 10대에서 20대 사이의 여성들 백여 명이 몰려 직접 제품을 이용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부스를 찾은 제니 룽(Jenny Leung, 28)은 “매일 이런 메이크업을 할 수 있는 한국 여자들이 부럽다”며 “한국 화장품을 직접 써보니 촉촉함과 커버력에 감탄했다. 패키지도 너무 예쁘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셉’의 해외시장 진출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해 6월 홍콩의 유명 뷰티 편집샵 ‘스위트 메이’에 코르셋 마스크팩 라인을 입점시키며 해외 시장 공략에 나선 셉은 지난 3월 동남아시아 고객들의 성향과 덥고 습한 기후에 최적화된 제품으로 개발한 ‘쥬얼 라인’을 필리핀 ‘ACJ’ 홈쇼핑을 통해 론칭했으며, 이후 현지 고객 반응에 힘입어 7월 베트남, 8월 태국에서 연달아 론칭하며 지금까지 3개국에서만 1만 5천 세트의 수출 실적을 기록하며 K-뷰티 제품의 대표 브랜드로 자리잡아가고 있다.

‘셉(sep)’은 ‘simple, easy, perfect’를 추구하는 CJ오쇼핑의 트렌디 뷰티 브랜드로, 간편하고 쉽고 완벽한 솔루션을 제공한다는 컨셉을 가진 CJ오쇼핑의 대표 코스메틱 브랜드이다. 지난 2008년 론칭 이후 1000억 원이 넘는 국내 누적매출을 기록 중인 셉은 손대식-박태윤, 김승원 등 유명 메이크업 아티스트들과의 콜라보레이션 제품을 출시하며 명성을 쌓아왔다. 올해는 영화배우 신은경이 뮤즈로 활동하고 있다.

온리원상품개발팀 조성선 팀장은 “K-뷰티 제품은 이제 아시아를 넘어 유럽과 미주시장으로 확대하고 있다”며 “앞으로 ‘셉’을 국내외를 통틀어 연간 100억 원의 매출을 올리는 글로벌 K-뷰티 브랜드의 리더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현재 ‘셉’은 중국 타오바오에서 운영하는 ‘티몰(Tmall)’내 역직구 몰인 ‘CJ몰 한국관’을 통해 글램 파운데이션과 쥬얼 비비스틱, 코르셋 마스크팩 등을 판매하고 있다. CJ오쇼핑은 앞으로 독창적이면서도 트렌디한 제품들을 합리적인 가격대로 개발해 중국 역직구몰과 드럭스토어를 통해 판매하며 중국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인지도를 높여나간다는 계획이다.


채널 CJ의 새로운 소식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