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포토] ‘선재 업고 튀어’ 팝업스토어 현장의 뜨거운 열기
2024.05.27

02

버려진 스마트폰, CJ대한통운 거쳐 금🥇이 되다
2024.06.10

03

액션, 요리, 스포츠… 오감이 즐거운 6월 CJ ENM 신규 콘텐츠
2024.05.22

04

이 노래 들리면 세일이다! 2024 ‘올영세일송’ 제작 비하인드
2024.05.31

05

CGV에서 ‘선재 업고 튀어’ 마지막 회를 즐겨보세요!
2024.05.22
CJ문화재단, 지난 19일~21일 코로나로 3년 만에 열린 ‘KCON LA’서 ‘보스턴 컨서버토리 앳 버클리 음대’ 학생 ‘K-POP 창작안무 공연’ 성료 CJ문화재단(이사장 이재현)이 미국 버클리 음대 내 보스턴 컨서버토리(Boston Conservatory at Berklee, 이하 ‘보스턴 컨서버토리’)와 협업을 통해 ‘K-POP 창작안무 교육과정’ 수료 학생들의 무대를 지난 19일~21일, 미국 LA 현지에서 열린 ‘KCON 2022 LA(케이콘 2022 LA, 이하 ‘KCON’)’에서 성황리에 선보였다고 밝혔다. ‘KCON’은 CJ그룹이 2012년부터 매년 개최하는 세계 최대 K-CULTURE 페스티벌로 지난 10년간 미국, 일본, 프랑스 등 세계 각국에서 110만 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하며 K-CULTURE를 전 세계에 알리는 가교 역할을 하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 기간 동안 비대면 콘서트로 진행됐고, 올해 3년 만에 대규모 오프라인 페스티벌로 재개돼 글로벌 K-POP 팬들에게 다양한 공연과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올해 신설된 ‘보스턴 컨서버토리 앳 버클리 음대’ K-POP 창작안무 교육과정 수강생들과 안무가 ‘제니퍼 아치볼드’ 함께 무대에 올라 CJ문화재단은 버클리 음대와의 협업을 통해 안무가 ‘제니퍼 아치볼드’가 참여하는 ‘보스턴 컨서버토리’의 ‘K-POP 창작안무 교육과정’을 지원했고, CJ ENM은 수강 학생들에게 이번 ‘KCON’ 무대에 설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줬다. ‘보스턴 컨서버토리’의 ‘K-POP 창작안무 교육과정’은 글로벌 음악시장에서 가장 주목 받는 장르로 떠오른 K-POP에 대한 체계적인 교육과 네트워크 강화를 위해 올해 신설되어 정규 학기에 편성됐다. ‘KCON’ 무대에 오른 ‘보스턴 컨서버토리’ 학생들은 K-POP 메들리에 힙합, 현대무용 등을 접목한 독창적인 공연을 선보였고, K-POP과 K-CULTURE에 매료된 Z세대 관객들은 이들의 퍼포먼스에 열광적으로 환호했다. 또한, ‘보스턴 컨서버토리’ 학생들은 세계 각국의 K-POP 팬들에게 전 세계 소녀들이 차별 없이 체계적인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CJ-유네스코 소녀교육 캠페인’을 지지하는 메시지도 전달했다. CJ는 2014년부터 유네스코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고 개발도상국을 중심으로 전 세계 소녀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한 글로벌 소녀교육 캠페인을 추진하고 있으며, 매년 ‘KCON’, ‘MAMA’ 무대를 통해 문화를 통한 공감을 이끌어낼 수 있도록 힘쓰고 있다. 이번 ‘KCON’ 무대에 선 학생은 “온라인을 통해서만 즐기던 K-POP을 체계적인 교육 과정으로 수강하고, CJ문화재단과 CJ ENM의 후원으로 ‘KCON’이라는 글로벌 무대에서 공연을 펼치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는 소감을 밝히며, “우리가 이처럼 소중한 공연 기회를 가질 수 있었던 것처럼, 전 세계 모든 소녀들도 마음껏 배우고 미래를 꿈꿀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세계 최고 음악대학 ‘버클리 음대’와 협업…글로벌 문화산업 내 주류 문화로 성장 중인 K-POP 교육과 네트워크 강화 CJ문화재단 관계자는 “올해 개설된 ‘보스턴 컨서버토리’의 ‘K-POP 창작안무 교육과정’이 수강생 모집부터 높은 경쟁률을 기록하는 등 많은 학생들의 관심과 지지로 시작돼 현장에서도 관객들의 열렬한 환호 속에 공연을 펼쳐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라며, “앞으로도 세계 최고의 음악대학 ‘버클리 음대’와의 협업을 이어가 K-POP 뿐만 아니라 글로벌 문화산업 내 주류 문화로 성장하고 있는 K-CULTURE를 글로벌 전역으로 확산하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젝트들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CJ문화재단과 버클리 음대는 지난 2011년부터 파트너십을 통해 역량 있는 음악인재의 발굴과 성장을 위한 협업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올해는 지난 3월, 미국 보스턴에서 개최한 K-POP 심포지엄 ‘The Business of K-pop and the Korean Wave Symposium’을 시작으로 ‘보스턴 컨서버토리’ 내 ‘K-POP 창작안무 교육과정’ 신설 등 K-POP 산업과 교육에 대한 다양한 협업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