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 … 사내 아이디어 ‘로이스 포워더스’ 출시

사내 아이디어 ‘로이스 포워더스’ 출시_01

혁신기술기업 CJ대한통운이 직원들의 아이디어를 기반으로 출시한 ‘로이스 포워더스’를 선보이며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사내 벤처 아이디어 공모전 ‘다(多)됨 프로젝트’ 통해 선정된 아이디어 최초 사업화

CJ대한통운은 사내 벤처 아이디어 공모전 ‘다(多)됨 프로젝트’를 통해 실제 사업화를 진행한 디지털 포워딩 시스템 ‘로이스 포워더스(LoIS Forwarders)’를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지난해 11월에 시작된 다됨 프로젝트는 임직원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제안 받아 사업화를 모색하는 사내 벤처 공모전이다. 총 210건의 아이디어 중 5건이 최종 선정 됐으며, 로이스 포워더스는 이중 최초로 실제 사업화가 추진된 아이디어다.

수출입 전반 포워딩 서비스 원스톱 제공 … 자동견적기능으로 빠른 운임확인 가능

로이스 포워더스를 통해 화주(고객)는 빠른 견적조회는 물론 통관대행, 보험가입, 카드결제까지 국제 수출입 물류 전반에 걸친 모든 포워딩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 받을 수 있다.

사내 아이디어 ‘로이스 포워더스’ 출시_02

특히 자동견적기능이 탑재돼 있어 누구나 빠르게 투명한 운임정보와 견적을 확인 할 수 있는 것이 이 시스템의 가장 큰 장점이다. 기존 포워딩 업무 프로세스의 경우 화주가 수출입을 진행할 때마다 포워딩 업체를 통해 각기 다른 운임정보와 견적을 받아 비교해 봐야 했다.

로이스 포워더스는 해외 여행 사이트를 이용하는 것만큼 간편하다. 화물정보 및 운송방법 등 수출입 물류에 필요한 기본정보만 입력하면, 예상 세부견적과 도착시간 등을 포함한 가장 효율적이고 합리적인 포워딩 솔루션을 제공받을 수 있다. 화주는 분석된 정보를 바탕으로 자신의 니즈에 맡는 서비스를 선택하기만 하면 된다.

운송관리 화면 통해 실시간 화물현황 한눈에 확인 … 모바일 알림 서비스로 실시간 정보제공

실시간 화물운송현황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것도 또 하나의 장점이다. 운송관리 화면을 통해 화물의 운송 전 과정을 모니터링 할 수 있으며, 상태 변화를 수시로 알려주는 모바일 알림 서비스도 함께 제공된다. 이러한 모니터링 시스템은 화주가 실시간으로 변화하는 상황에 맞춰 신속한 의사결정과 적절한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이외에도 축적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물류비용 증감 추이를 알려주는 대시보드기능, 신속하고 간편한 결제가 가능한 신용카드 결제서비스 등 고객편의를 위한 다양한 기능을 갖추고 있다.

CJ대한통운 장영호 포워딩본부장은 “로이스 포워더스는 직원들의 참신한 아이디어가 실제로 사업화 된 첫 사례라 의미가 크다”며 “지속적인 업그레이드 및 부가기능 추가를 통해 빠르고, 쉽고, 정확한 최상의 포워딩 서비스를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J뉴스룸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