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포토] ‘선재 업고 튀어’ 팝업스토어 현장의 뜨거운 열기
2024.05.27

02

이 노래 들리면 세일이다! 2024 ‘올영세일송’ 제작 비하인드
2024.05.31

03

CGV에서 ‘선재 업고 튀어’ 마지막 회를 즐겨보세요!
2024.05.22

04

[CGV아트하우스] 홀로코스트가 남긴 유산과 질문들
2024.06.04

05

100번 봐도 눈물 나는 그 장면, CGV 피규어로 만나다
2024.05.30
CJ그룹 임직원 2500명이 전국 소외계층 아동들을 위한 ‘핸즈온(Hands-On)’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CJ그룹 임직원이 ‘핸즈온’ 봉사활동에 사용할 키트를 전달 받고 있다 ‘두손에 정성을 담는다’는 의미의 ‘핸즈온’ 봉사활동은 봉사자가 기부물품을 직접 만들어 전달하는 참여형 사회공헌 활동이다. 코로나19 등으로 기업들의 자원봉사가 위축되는 상황에서 CJ는 나눔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시간과 장소에 제약을 받지 않는 ‘핸즈온’ 봉사활동을 매년 확대하고 있다. CJ 임직원들은 ‘DIY(Do It Yourself, 직접 만드는 제품)키트’를 활용해 ▲시각장애 아동을 위한 점자 벽보 900개 ▲입양 대기 아동을 위한 손수건과 턱받이 세트 700개 ▲이른둥이(미숙아) 아동을 위한 목 베개와 턱받이 세트 700개 ▲공부방 아동들을 위한 업사이클링 에코백 200개 등 총 2500개의 생활용품을 제작했다. 생활용품들은 다음 달 초 전국 공부방과 미혼모자 시설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봉사활동에 사용된 키트는 다양한 사회복지단체를 통해 구매했으며, 수익금은 소외 계층의 생활비와 의료비 등 지원금으로 지원됐다. 이번 봉사활동은 참가자 규모가 지난해보다 500명 늘었음에도 불구하고, 사내 공지 1시간 여 만에 신청이 마감되는 등 임직원들로부터 많은 성원을 받았다. CJ 사회공헌추진단 정미영 국장은 “팬데믹으로 인해 집합적인 봉사활동은 제한이 많아 각 개인이 실행할 수 있는 봉사활동을 늘 고민하고 있다”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더불어 사는 사회’ 구현에 일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