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V, 배창호 감독과 영화 주연배우들이 함께하는 특별 시네마톡 개최!

배창호 감독과 영화 주연배우들이 함께하는 특별 시네마톡 개최!

CGV가 올해 데뷔 40주년을 맞은 배창호 감독의 작품 7편을 모아 오는 9월 15일부터 특별전을 진행하고, 배창호 감독과 영화의 주연 배우들이 함께하는 특별 시네마톡을 마련했다.

데뷔 40주년 배창호 특별전… ‘꼬방동네 사람들’, ‘고래사냥’ 등 총 7편 상영

1980년대 충무로를 이끈 대표 주자로 손꼽히는 배창호 감독은 1982년 영화 ‘꼬방동네 사람들’로 데뷔해 작품성과 대중성을 겸비한 여러 작품들을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번 특별전은 그의 영화를 사랑했던 관객들과 그의 작품을 처음 접할 예비 관객들 모두에게 스크린을 통해 그때 그 시절의 영화를 볼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오는 9월 15일부터 20일까지 CGV압구정에서 매일 한편씩 진행되는 특별 시네마톡은 배창호 감독과 각 영화의 주연배우들이 참석해 관객들과 추억을 나누고 영화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김보연, 김수철, 안성기, 황신혜, 김명곤, 김유미 배우가 함께하는 시네마톡도 마련!

먼저, 배창호 감독의 데뷔작 ‘꼬방동네 사람들’의 김보연 배우를 시작으로 ‘고래사냥’ 병태 역의 가수 김수철도 함께한다. 미국 올 로케이션으로 촬영해 아메리칸 드림의 꿈과 좌절을 그린 ‘깊고 푸른 밤’의 안성기 배우, 한 남자의 지고지순한 사랑을 보여준 멜로 영화 ‘기쁜 우리 젊은 날’의 황신혜 배우도 관객들과 만난다. 한국 여인의 삶을 통해 한국적 정서를 그려낸 ‘정’의 김명곤 배우와 배창호 감독이 연출은 물론이고 연기까지 보여준 ‘러브스토리’는 김유미 배우가 참석한다.

‘꼬방동네 사람들’, ‘고래사냥’, ‘깊고 푸른 밤’, ‘기쁜 우리 젊은 날’, ‘젊은 남자’, ‘정’, ‘러브 스토리’ 등 7편을 상영하는 ‘배창호 특별전’은 모두 디지털 리마스터링 버전으로 만날 수 있다. 특히, 이정재 배우의 데뷔작 ‘젊은 남자’는 디지털 리마스터링 버전으로 처음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CGV는 영화의 감동을 오래 간직할 수 있도록 한정판 영화 마그넷을 증정하는 굿즈 패키지 회차도 진행한다. 더 많은 관객들이 이번 특별전을 통해 배창호 감독의 영화를 관람할 수 있도록 3천원 할인쿠폰도 7매까지 제공한다.

오는 15일부터 28일까지 CGV용산아이파크몰 등 전국 5개 아트하우스에서 열려..

이번 특별전은 CGV용산아이파크몰, 압구정, 서면, 대구아카데미, 천안 등 전국 5개 아트하우스 상영관에서 만날 수 있다. 특별전 상영 및 이벤트 관련 자세한 내용은 CGV 모바일 앱과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여광진 CGV 편성팀장은 “1980년대 한국영화의 감성을 대표적으로 보여주는 배창호 감독의 추억의 명작들을 이번 특별전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며 “특별 시네마톡에도 참여해 세월이 흘러도 변하지 않는 그 시절의 감성을 느껴보는 의미 있는 시간 가져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CJ뉴스룸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