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V, 락 뮤지컬 ‘더 데빌’ 공연 실황 상영

CGV가 괴테의 소설 ‘파우스트’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락 뮤지컬 ‘더 데빌’의 공연 실황을 오는 6월 23일부터 상영한다고 17일 밝혔다.

괴테의 ‘파우스트’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락 뮤지컬. 러닝타임 107분

뮤지컬 더데빌 포스터. 상단에 세로로 당신은 거부할 수 있는가?라는 글귀가 새겨져 있다. 포스터 중간엔 데빌이라는 글자가 새겨진 사과를 들고 있는 손이 있다. 하단에는 뮤지컬의 출연진인 조형균, 장승조, 송용진, 이하나의 이름이 표기돼 있다. 2021년 6월 23일 CGV 개봉이라는 안내사항도 적혀있다.

뮤지컬 ‘더 데빌’은 2014년 초연된 이후 2017년과 2018년까지 총 3차례 공연되며 마니아 팬들의 지지를 받고 있는 인기 뮤지컬이다. 이번에 CGV에서는 2017년 드림아트센터에서 공연한 뮤지컬을 영상화해 개봉한다.

‘더 데빌’은 뉴욕 월스트리트를 배경으로 주가가 대폭락한 블랙 먼데이 이후 모든 걸 잃게 된 존(송용진 분)을 두고 빛과 어둠의 X-White(조형균 분)와 X–Black(장승조 분)이 내기를 벌이는 이야기로 인간의 욕망과 선택, 선과 악에 대한 강렬한 메시지를 담았다.  

이번에 상영되는 뮤지컬 ‘더 데빌’은 국내외 실력파 크리에이터들이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헤드윅’,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등 국내 대표 락 뮤지컬을 연출한 베테랑 연출가인 이지나가 연출했다. 그리고 미국에서 활동 중인 우디 팍(Woody Pak)과 이지혜 작곡가가 공동으로 음악을 맡았다. 아름다운 클래식 선율과 강렬한 비트의 락, 중독성 있는 현대음악이 매혹적인 스토리와 어우러져 러닝타임 107분 내내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개봉을 기념해 무대인사도 예정돼 있어 많은 팬들의 참여가 기대된다. 개봉일인 6월 23일에는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조형균, 송용진 두 주연배우가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6월 23일부터 전국 20개 CGV 상영.. 15세 이상 관람가. 티켓가 2만원

뮤지컬 ‘더 데빌’은 오는 23일부터 CGV용산아이파크몰을 비롯한 전국 20개 CGV에서 상영된다. 15세 이상 관람가로 티켓가는 2만원이다. 뮤지컬 ‘더 데빌’은 이달의 ICECON 콘텐츠로 선정돼 선착순 3천명에게는 3천원 할인 쿠폰도 제공한다.

예매 및 상영, 이벤트 관련 자세한 내용은 CGV 모바일 앱과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CGV 조진호 영업마케팅담당은 “6월에 선보이는 CGV ICECON 콘텐츠 뮤지컬 ‘더 데빌’은 다양한 장르의 음악이 조화롭게 어우러진 프로그레시브 락(progressive rock) 음악이 특히 매력적인 뮤지컬”이라며 “CGV의 입체적이고 풍부한 사운드 시스템을 통해 이번 뮤지컬을 관람한다면 특별한 경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CGV ICECON은 영화 이외에도 극장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발굴해 관객들에게 선보이는 예술 ·문화 콘텐츠 브랜드다. 지난해 ‘브로드웨이 42번가’ 해외 뮤지컬 실황 상영을 시작으로 올해는 국내 창작 뮤지컬 ‘시데레우스’부터 ‘더 데빌’까지 총 10편의 뮤지컬을 극장에서 선보이고 있다. 올 3월 개봉한 ‘몬테크리스토: 더 뮤지컬 라이브’은 최초로 4DX로 상영해 관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채널 CJ의 새로운 소식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