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여행의 메카 일본이 온다” CJ온스타일, 약 3년 만에 일본 여행 패키지 방송 재개

씨제이온스타일, 약 3년 만에 일본 여행 패키지 방송 재개

코로나19로 한동안 여행하기 힘들었던 일본이 최근 외국인 관광객 입국 조건을 점차 완화하고 있다. 일본 관광청은 지난 7일(수)부터 동행 안내원(가이드) 없는 패키지 여행을 허가했다. 개인 자유 여행이 힘들고 방문 전 관광 목적의 비자 발급이 필수이긴 하지만 최근 기록적인 엔화 약세와 일본 방문에 대한 소비자 기대감이 맞물리며 일본 여행에 대한 수요는 지속 증가하는 추세다.

이에 CJ온스타일은 약 3년 만에 일본 여행 패키지 방송을 재개하며 고객 니즈에 빠르게 대응한다. 오는 19일(월) 밤 10시 45분 일본 가을 단풍을 만끽할 수 있는 오사카/교토 지역을 시작으로 26일(월) 북큐슈 방송을 각각 내보낸다. 이 방송은 CJ온스타일의 T커머스 채널 CJ온스타일플러스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일본 천년의 수도이자 가을 단풍의 절정을 구경할 수 있는 오사카/교토 패키지는 19일(월) 방송한다. 롯데관광과 함께하는 이번 방송은 기품과 전통을 체험할 수 있는 교토 온천호텔은 물론 오사카 중심지 호텔 숙박까지 포함된 2박 3일 패키지다. 성인 기준 최저가 59만 9000원(일자별 가격 상이)이라는 실속 있는 가격으로 준비했다. 2022년 10월 7일부터 12월 16일까지 패키지 사용이 가능하다. 방송 중 예약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제주 그랜드 하얏트 호텔 숙박권도 제공한다.

일본 3대 온천 지역 벳부와 후쿠오카, 유후인 등 일본 인기 여행지를 포함한 북큐슈 3박 4일 패키지도 있다. 사람들로 북적이는 휴가지가 싫다면 온천을 즐기며 일본의 고즈넉한 정취를 느낄 수 있는 북큐슈가 제격이다. 이 패키지는 아시아나 항공을 탑승하며 료칸 및 월드 체인 호텔 투숙이 포함됐다. 일본 입국 시 관광비자가 필요할 경우 여행사에서 비자 발급을 대신 진행해 편의성도 제고할 예정이다. 26일(월) CJ온스타일플러스에서 만나볼 수 있다.

CJ온스타일 교육문화사업팀 박성수 과장은 “접근성은 물론 비교적 낮은 비용으로 해외 여행을 즐길 수 있는 일본은 전통적인 인기 여행지이기에 무비자 입국이 허용되면 관련 수요가 폭발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며 “CJ온스타일이 고객 혜택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해 준비한 일본 패키지 방송을 빠르게 선점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CJ뉴스룸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