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글로벌리포트] 베트남 역대 박스오피스 1위 ‘마이’, 이유 있는 성공
2024.04.03

02

[CGV아트하우스] 과거와 현재, 미래를 연결하는 ‘키메라’의 고고학적 상상력
2024.04.03

03

[CJ뉴스룸X퍼블리] 93학번 시니어와 93년생 주니어가 바라본 ‘요즘’ 조직문화
2024.04.16

04

CJ올리브영에서 연매출 1000억 돌파 <라운드랩>, ‘함께 성장’ 가능성을 보다
2024.04.18

05

미네소타에서 서울까지, CJ제일제당 라이언 코인 님 이야기
2024.04.02
CJ프레시웨이가 연말 학교 특식을 겨냥해 선보인 ‘자이언트 바비큐 폭립’ 상품(좌)과 식단(우) 최근 학생들 사이에서 특식 인증 사진을 SNS에 올리는 ‘급식타그램(급식과 인스타그램의 합성어)’이 새로운 트렌드로 급부상하면서, CJ프레시웨이가 연말 특식을 겨냥해 선보인 맞춤형 식자재들이 호응을 얻고 있다. CJ푸드빌과 ‘자이언트 바비큐 폭립’ 개발, 출시와 동시에 선주문 잇달아 CJ프레시웨이는 이번 연말 특식 메뉴로 CJ푸드빌과 협업해 개발한 ‘자이언트 바비큐 폭립’을 선보였다. ‘자이언트 바비큐 폭립’은 CJ푸드빌 셰프의 노하우와 기술력을 접목해 외식의 맛을 구현한 것은 물론, ‘자이언트’라는 이름에 걸맞게 살이 많고 길이가 긴 등갈비로 구성돼 넉넉한 양을 자랑한다. 제품 출시와 동시에 5t에 달하는 물량이 선주문으로 소진되었고, 현재 추가 생산을 검토 중이다. 이 밖에도, 랍스터 테일, 버터플라이 및 블랙타이거 새우, 전복살 등 고급 식자재도 판매 호조를 보이고 있다. 학교의 연말 특식 수요가 많아진 것은 코로나19 영향으로 등교 일수를 맞추기 위해 겨울방학 시작 시기가 늦어졌기 때문이다. 수능, 크리스마스 등 다양한 이벤트가 연말에 몰려 있는 것도 영향을 미쳤다. 실제 CJ프레시웨이의 지난달 학교급식 부문 식자재 매출은 지난해 동월 대비 약 33% 증가했으며, 11월 누계 매출 기준으로는 전년 동기 대비 약 41%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CJ프레시웨이는 이 같은 성장세가 12월까지 계속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학교급식 브랜드 ‘튼튼스쿨’… 특식 겨냥 맞춤형 상품 라인업 강화 CJ프레시웨이는 ‘연말’이 급식 시장의 대목으로 자리 잡음에 따라 학교급식 특화 브랜드인 ‘튼튼스쿨’을 필두로 특식 맞춤형 상품들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특히, 음식 30인분을 한 번에 조리할 수 있는 ‘대용량 밀키트’ 상품에 공을 들이고 있다. ‘새우 나시고랭’, ‘마제소바’, ‘마라탕’ 등 세계 음식 시리즈와 ‘생어거스틴’, ‘봉추찜닭’ 등 유명 외식 프랜차이즈의 인기 메뉴 등 올해에만 12개의 대용량 밀키트를 내놨으며, 내년 신학기를 대비한 신상품들도 기획 중이다. 식자재 유통업계에서 학교급식 특화 브랜드를 운영하는 기업은 CJ프레시웨이가 유일하다. CJ프레시웨이는 올해 ‘튼튼스쿨사업부’를 신설하고 본격적인 시장 공략에 나섰다. 브랜드 방향성을 ‘가장 트렌디한 급식 솔루션’으로 정한 뒤 브랜드 공식 인스타그램을 개설하는 등 소비자와의 소통에도 힘쓰고 있다. 튼튼스쿨 공식 인스타그램에서는 연말까지 오리온과 함께 급식용으로 선보인 ‘꼬북칩 초코 츄러스’ SNS 인증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 참여자 중 추첨을 통해 신상 꼬북칩 ‘크런치즈맛’ 등 경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튼튼스쿨’ 브랜드 본격 운영 통해 학교급식 시장 내 경쟁력 강화 계획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학교급식 특화 브랜드 ‘튼튼스쿨’이 전개하는 다양한 특식 상품들로 학생들의 식판이 더욱 풍성해지길 바란다”며, “앞으로 적극적인 상품 및 마케팅 활동을 통해 ‘튼튼스쿨’이 학교 영양사뿐 아니라 학부모, 학생까지 모두에게 알려질 수 있도록 경쟁력을 키우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