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입사 10년차, 열정으로 빗어낸 성공의 맛은! CJ제일제당 김환성 님

10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초심과 열정을 잃지 않는 게 어려운데, 그 어려운 걸 해내는 사람이 있다. 남들이 가지 않은 힘든 길을 개척해나가는, 그러면서도 성공 스토리를 써내려가고 있는, 한 번 맛봤던 성공의 맛에 중독되어 10년전 초심과 열정을 불태우고 있는 김환성 님을 만나봤다.

CJ제일제당 건강)영업팀 김환성님과 그의 동기가 자리에 앉아 인터뷰를 나누고 있는 모습으로 김환성 님이 자기소개를 하고 있고, 하단 자막으로 'CJ제일제당 건강)영업팀 김환성' 삽입되어 있다.
2012년에 입사해 10년간 홈쇼핑, 온라인 영업을 담당한 김환성 님(우)

Q. 오랫동안 홈쇼핑, 온라인 영업 업무를 맡아 해오고 있는데, 어떻게 시작했나?

2012년 입사 당시 맡았던 업무가 홈쇼핑, 온라인 영업이었다. 2012년만 하더라도 온라인 시장이 지금처럼 크지 않았고, 오프라인 시장이 메인이었다. 그렇다 보니 회사에서도 이 경로에 큰 기대가 없어 힘을 빼고 있었는데, 처음 맡았던 일이라 애착이 가서 혼자라도 해보겠다고 외쳤다.

Q. 홈쇼핑, 온라인 영업을 혼자? 쉽지 않았겠다.

허들은 있었지만 뭔가 보여주겠다는 생각이 더 강했다. 어떻게 하면 홈쇼핑을 살릴 수 있을지 고민을 했다. 점심마다 운동을 하는 편인데 러닝머신을 뛰면서 문득, ‘TV 홈쇼핑만 홈쇼핑이 아니라 집에서 하는 쇼핑이 홈쇼핑’이라는 생각의 전환을 하게 됐다. 이어 우리가 하고 있지 않은 경로를 찾기 위해 노력했다. 그 중 하나가 폐쇄몰이었다. 임직원들만 볼 수 있는 폐쇄몰에 우리 제품을 입점시키기 위해 신규 개척의 길에 나섰다. 그리고 당시 t 커머스(tv+commerce)가 새로 생겨 이쪽도 신규 개척을 위해 노력했다. 이 모든걸 혼자 하려니 좀 벅차기도 했다.

CJ제일제당 건강)영업팀 김환성님이 인터뷰를 나누고 있는 상황으로 안경을 쓰고 검은색 카디건을 입은 모습이다.

Q. 그렇게까지 열심히 한 이유가 궁금하다.

사소한 것일 수도 있는데, 당시 팀장님이 내 업무 능력에 대한 인정을 많이 해줬다. 누군가에게 인정을 받으니 내가 하는 업무에 동력이 생겼고, 이를 통해 조금씩 성장시키기 위해 노력했다.

특히 홈쇼핑에 주력했던 이유는 홈쇼핑은 단순 판매 채널이 아니라고 판단했다. 우리 제품을 한 시간 동안, 그것도 장점을 계속 이야기할 수 있기 때문에 성장에 크게 기여할 수 있다고 생각했다.

Q. 같은 일을 오래 하면 매너리즘에 빠질 수도 있는데, 아직도 열정적으로 일을 하고 있다.  

‘성공의 맛’에 중독된 것 같다(웃음). 정확한 수치를 말할 순 없지만, 지난해 내가 올린 매출이 2014년 매출과 비교하면 20배가 넘는다. 영업이라는 게 하는 만큼 나오는 거라서 어느 순간 하니까 되더라. 거기에 맛이 들린 거다.

CJ제일제당 건강)영업팀 김환성 님이 실제 홈쇼핑에 출연한 장면을 캡쳐한 모습으로 위 사진은 쇼호스트와 '전립소'를 판매하고 있고, 아래 사진은 홀로 제품 설명을 하고 있다.
직접 홈쇼핑에 출연할 정도로 말을 잘해 사내 행사엔 꼭 마이크를 잡는다는 김환성 님

Q. 사내에서도 말을 잘하는 걸로 유명한데, 영업을 하며 말을 잘하게 된 건가?

이 일을 하면서 잘하게 되었지만, 원래 학창 시절 학교 축제 때 MC도 보는 등 말하는 걸 좋아했다. 그 덕을 보고 있는 거지. 홈쇼핑 영업을 하다 보니 말을 잘해야 하는 건 기본이더라. 생방송에 직접 출연한 적도 있으니까 말이다.

Q. 영업을 잘하기 위해 다양한 능력이 필요할 것 같은데, 영업 직무에 도전하는 이들에게 해줄 조언이 있다면?

가장 먼저 마음가짐을 꼽고 싶다. 영업은 그 회사의 대표이사라는 생각을 하고 있어야 한다. 영업 미팅 시 “CJ제일제당의 000입니다”라는 말을 가장 먼저 하는데, 그만큼 회사를 대표한다는 마음가짐을 가져야 성공에 더 가까이 갈 수 있다.

보통 친화적인 성격이 필요하다고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도전정신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현장 일선에서 뛰면서 어떤 제품을 어떤 유통 플랫폼에 입점시킬 수 있는지에 따라 성과가 달라지는데, 그만큼 도전정신을 갖고 열심히 뛰고 노력해야 높은 매출을 기록할 수 있다. 남들보다 더 큰 노력을 기울이고 이를 실행시키면 숫자가 달라지는데, 이게 바로 영업사원만이 느낄 수 있는 가장 큰 매력이 아닐까.

CJ제일제당 건강)영업팀 김환성 님과 그의 동기가 자리에 앉아 인터뷰를 나누고 있는 모습으로 김환성 님이 마무리 멘트를 하는 중이다.

Q. 앞으로의 목표가 궁금하다.

처음 입사했을 때 건식사업부장이 되고 싶다고 했는데, 공교롭게도 이번에 건식사업부로 오게 되었다. 영업사원으로서 맡은 일 열심히 하고 지속성장해서 조직의 ‘장’이 한번 되어보고 싶다. 더불어 동기들에게 밥도 잘 사주고 싶다.(웃음)

자막 보기

스크립트











0:00
회전 이미 지나버린 간의
0:02
편입해 주세요
0:04
안녕하세요 시즌 세계 난 김치우
0:06
입니다
0:08
2
0:08
국민을 사랑하는 erc dj 들이 닭
0:11
등 1차 오디션에서 이날 동기들을
0:13
만나 보는 코너입니다 분들이 왜
0:15
이렇게 일 열심히 하고 있는건지 동
0:17
니가 뭐든지 들어 보는 시간을 갖도록
0:19
하겠습니다
0:20
자 그럼 저와 같이 가보실까요
0:22
까지 밤에
0:28
제 동리 김환성 이를 회의실로 불어
0:31
냈습니다
0:33
쏭 머리 손 버리십시오
0:35
이 친구는 뷰티 슈퍼맨이 합니다
0:40
제 동기 고요 홈쇼핑 온라인 영업을
0:42
하고 있는 친구입니다 떨어지 뒤 먹었
0:46
대담 같네요
0:47
정상회담 의제 공상 있네요
0:50
안녕하세요 cj 제일제당 가장 이고요
0:53
희망입니다 밖에 없네요
0:56
닐 분들이 보실 수도 있고 또 이런
0:57
안 돼 그럴 때 굉장히 봤었어요 니까
0:59
그럼 나만 는 응답이 없어 앗 입사할
1:01
때 저 또 저희가 정량을 먼저 연약함
1:03
너 2024년까지 맞닿은 15년 부담
1:05
많더라고 찾아서 안이슬 커지다 보니까
1:07
이 또 회장이 되어 주신 선물이기
1:09
때문에 10 그냥 파일을 하나 갖고
1:11
있잖아요 도저히 안되서 제가 다
1:12
버렸어요 회장님이 주인과 버린거 4
1:15
편입해 주세요
1:17
그렇지만 제가 더 열심히 해서 헤르츠
1:20
가슴에 그 마트 그를 잡는 멋진
1:21
사람이 되겠습니다
1:23
제 이름은 망상입니다 매출과 손익
1:25
얘기 나오니까 내가 지금 영업을 하고
1:27
있죠 그렇죠 그 대상 할 때 되게
1:29
어려울 것 같은 내 영어 br 지금
1:30
너는 홈쇼핑 이랑 이걸로 지우려
1:33
애써도 하고 있지 않겠어 없애고
1:34
계기가 봐야 집이 한데 처음 입사했을
1:36
때부터 이 팀의 내가 이제 발령을
1:39
받은 거지 2012년도 까지만
1:40
하더라도 온라인 시장이 이렇게 크지
1:42
않았고 오프라인이 메인인 대황 이
1:44
어찌 하지 말라 래서 없어질 뻔 에
1:46
9도 어찌 사실 없어졌지만 남았으니까
1:49
이 큰 회사에서 홈쇼핑을 담당한
1:51
사람이 너 하나밖에 없는 것은 끝이
1:52
그 당시에 그래서 사원 인데 거리는
1:54
가변 에서 어린 가졌지 아 너도 버릴
1:56
뻔한 거 아니야
1:58
그때 내가 이제 뭐라도 보여줘야 겠다
2:01
점심만 하되 거리 운동을 했어 점심에
2:04
이런 것이 있지만 살아있지 홈쇼핑
2:06
어떻게 생각할까 홈쇼핑 tv
2:08
홈쇼핑으로 많이 생각하는데 홈쇼핑
2:10
거야 집에서 하는 쇼핑은 홈쇼핑 이다
2:13
그러니까 우리가 하고 있지 않은 경모
2:15
그때 패쇄 뭘 해서 몰려 가면 뭐
2:17
삼성카드 몰 lg 전장 아 근데 너
2:19
임직원들은 그래서 아 그런데 를 한번
2:22
해보자 라고 해서 거기도 막 신규
2:24
개척하고 가능 그리고 그 당시에
2:26
새롭게 생긴 t 커머스 라는 제일
2:28
커머스 가면 필히 커머스 야 이
2:30
커머스 거야 인턴 arm 커머스는
2:32
모바일커머스 것은 똑똑한 어 t
2:35
커머스는 10개 가 있는데 거기를
2:36
다가가면서 우리 제품은 해보자 라고
2:38
이야기를 하면서 신규 계절 해나가기
2:40
시작했다 뭐야 그 혼자 하는게 어렵지
2:43
않아 남자의 너 어려웠어 회사에서
2:44
신보 주의깊게 보지도 않았고 그래
2:47
한번 해봐 정도였지 그 이후에 더
2:50
어쨌든 믿고 무언갈 맡기는 많이 만
2:52
번 이랬을 거야
2:53
2014년도에 우리회사 기준 의
2:55
매출이 본격 너가 했던 뭐 어디 갈때
2:58
매춘이 근데 2020 년 도 마감
3:00
실적으로 옴
3:02
구입 요이치 12 10 100 20
3:04
좀 넘네 으 아 걔 수업이 앞에
3:07
어쩌겠어 그정도로 신장을 실신 쓴
3:11
원동력을 제공한 사람이 누구다 바로
3:13
김 완성이 다 그 거지 뭐
3:16
하고 바로 어제 몸 쇼핑 염료 매출을
3:19
20배나 뻥튀기 할 수 있었던 건
3:21
내가 있었기 때문이다 다른 사람이
3:23
홈쇼핑을 담당을 했다 이 정도가
3:25
나왔다 정물 쪽 10조 못했지
3:27
왜냐하면 이 그 사람이 점심 마다
3:29
런닝머신을 뛰면서 홈쇼핑의 개념을
3:31
해가 바로 넘어 가 봐
3:33
제가 회사에서 뭐 혼자 하니까
3:35
일주일에 2번 무조건 잤어 잤다고 뭘
3:38
혼자 일을 하다 보니까 아 회사에서
3:40
찾다 곰 그리고 방송을 하게 되면
3:42
새벽 6시 방송 이면 5시까지 가야
3:44
되고 그 당시는 52시간 이렇게
3:46
없었기 때문에 새벽 1시 방송한 2시
3:48
끝나 미팅하고 정념 3시 아 그렇게
3:50
하고 다음날 아침 방법 6시가 잡혀
3:52
2시간이 밖에 없는 거예요 근데 집에
3:54
와서 처음에는 몰 이런 거 같은
3:56
거예요 그러면 이제 회사에서 작은
3:57
말겠지 아니 뭐 그게 까지 열심히
4:00
아냐 그런데 그때 내가 그렇게 할 수
4:02
있었던 것은 찹 팀장님이 나한테
4:05
기름을 부어 주신 것 같아 말이
4:06
인정해 주셨거든요 때 우리는 양입니다
4:08
밧데리 곳 않으면서 1 내 새끼라고
4:11
왜 이렇게 안 돼 새끼 확실히 타박
4:13
그렇게 내 새끼 라고 하면서 막
4:15
소개를 해주고 단 드라고 그리고 사실
4:17
이게 매출만 바라볼 수도 있는데 광고
4:19
채널이 것 은 tv 한 것만 계속 할
4:21
수 없잖아요 우리집 1시간 동안 계속
4:22
보여주니까 어쩜 되면 계속 약해질 수
4:25
있는 채널은 검색 팀 밖에 없거든
4:27
회사가 우리가 지금 입사 이란 이후에
4:29
계속 성장을 하고 있자 지금의 다
4:31
넣었어요 조금은 또 2 존은 일종의
4:33
하겠네 1 전이라도 이제 아 뭐
4:35
이렇지 그렇죠 매출처는 자발 장난이야
4:38
일조할 수 있을 때까지 다니겠습니다
4:41
봐봐 양복을 버렸다가
4:44
그 차세정 장이고 뺏지 달고 다니는
4:47
사람 회사임 아니었거든 아 그렇지
4:49
그래도 정장에 패치를 하고 다는 사람
4:50
누구 닿아 엄한 분들 라이먼 이
4:52
되겠다 어머니 대 되겠다는 목표로
4:55
아보 우표로 지금 내가 속해 있는
4:57
조직에서 창이 한번 해보고 싶어 장어
4:59
배라고 입사 s10 서버 선집
5:01
사업부장 하고 싶다 했거든 근데 지금
5:04
또 공교롭게도 또 건식 4%
5:07
이걸 발령이 나서 왔어 아 어쩌면
5:08
지금 챙기겠다 아직 이 기사는
5:10
사업부장 했어요
5:12
막 재킷으로 코어 그분을 이제 영전
5:15
시켜드리고 그날 내가 이렇게 산 속의
5:18
미녀 나게끔 찾아야겠다 이제 때가
5:19
되면 아무리 가위로 점점 먹어야겠다
5:21
이면 이제 아니요 빵이 점 장임을
5:24
돌려드리거나 오고 생리대가 파닭
5:28
딱 사실 년 차단 몇십 년 전 다
5:29
2012년 6월 25일 다 남부
5:31
들여다 다국어 전쟁이란 그 6.25
5:34
입사 였고 이 전쟁은 이제 사파 선을
5:36
그어 놓은 상태라서 이제는 이평화
5:38
서야 하고 있지 튄다는 동기들에게 다
5:41
일어나 가지고 주 앞에 나눠준다 로
5:43
밥 느낌이 찾을 수 있어요 나한테 밥
5:45
한번 낫을 9년차 10년차가 됐으면
5:48
너는 똑같은 일을 계속하고 있고
5:49
아직도 되게 열심히 하고 있단 말이야
5:51
옆에서 보면 왜 그래 지분 있어 하는
5:54
만큼 나오는 거야 그리고 어 이게
5:56
하니까 되네 이게 되더라고 거기에
5:58
맛이 들린 거야 되요 이 중독이 좀
6:00
그거 담배 피는거 이런거 다 못한
6:02
남매는 안 펴면서 담배 되면 아무것도
6:03
안 되겠어
6:05
본인 일을 해보지 않으면 잘 뭐야
6:07
너도 어쨌든 홈쇼핑 영업 이란 것도
6:09
잘 몰랐고 그런 이 영상을 보내는
6:11
영어 b 라는 그런 것들을 하고
6:13
싶어하는 그런 사람들에게 도움이
6:14
될만한 그런 얘기들을 뭐가 있을까
6:17
재임 지상에 영업사원 그 안가지 이미
6:19
첫번째는 영업은 그새 대표이사 라는
6:21
생각 갖고 있어야 되요 왜냐면 내가
6:24
처음에 만나 때도 제일제당 누군데
6:25
라고 하잖아 최정 대표해서 가능 거야
6:27
마음가짐도 중요하고 사람들에게 길을
6:29
하잖아 친화적 인 생 너무 이런게
6:31
많이 필요하다고 하는데 신한테 돈
6:33
여기저기서 된다고 생각해 사실 0
6:35
없지 라고 하면은 힘들 거다 라고만
6:38
생각을 하는데 사실은 이 영업사원이
6:40
회사에서 가장 중요한 역할이라고 볼
6:42
수 있어요 왜냐면 장 일선에서 내가
6:44
어떤 제품을 어느 유통사 에 점에서
6:48
판매상 바로 올릴 수 있느냐 그럼
6:50
기존에 깔려있는 제품들 말고 뭐
6:52
신제품이 지금 엄청 많이 나오거든요
6:54
그런 것들을 하지 영업사원 어떻게
6:55
하느냐에 따라서 매출이 자지 우 징
6:57
이니까 되거든요 그러면 결정할 수
6:59
있는 부분 그리고 내가 실행하는 것에
7:00
따라서 숫자 달라지는 부분 그게 사실
7:03
영업사원의 가장 큰 매력이 아닐까
7:05
그걸 통해서 내가 가장 중요하게
7:07
생각하는 성공의 만 성공회가 뭐
7:09
정해진게 아니라 내가 만들어 갈 수
7:11
있느냐
7:12
떨어 처음 봤을 때부터 느꼈지만 즉
7:14
e2 텅 애가 어떻게 보내 갔어 이거
7:16
이 파는거 때문에 지금 영업을 잘하고
7:18
있는 거 아닌가 뭐 이게 영업상
7:20
하면서 그런 상황을 겪으면서 들고는
7:22
말을 이렇게 자라게 된 그런건가 사실
7:25
내가 로 확장 시절에도 학교 축제
7:27
라든지 뭐 이런거 할때 내가 맨 씨를
7:29
보고 원래 이런거 좋아요 왜 그런데
7:31
좋아했어 잡아 회사에서도 되는 사람이
7:32
되자는 마사나 도움이 되지 사실 폼이
7:35
안 될 순 없지 영어가 봐 주세요 뭐
7:36
이게 내가 또 홈쇼핑도 하다보니까
7:38
접속을 말을 많이 되요 차면 p 나니
7:40
그 거기도 나왔잖아 홈쇼핑이 진짜
7:42
피지 되서 아자 거기서 한국명 강도
7:45
했었잖아요 그런게 사실 이 업무를
7:47
하면 더 발전됐다 고 해야 되나 음
7:50
된거 같애
7:51
김한성 의 제일제당 일하기 마당에
7:54
제일제당 이란 삶의 이유
7:56
세상에 대신 많은 시청자 여러분들의
7:58
많은 관심 하면 가져주시고 요청에
8:01
대해서 더 궁금하신 점 있으시면
8:02
요 채널 밑에다가 댓글 단 이 다시
8:05
환영합니다 좋아요 그도 달님 설정
8:07
부탁드립니다
8:10
[음악]
8:20
tel
8:21
[음악]

사실 이번 인터뷰는 김환성 님의 순한맛 버전이다. 일명 ‘뷰티 슈퍼맨’이라 불리는 김환성 님의 찐 매력은 CJ제일제당 커뮤니케이션팀에서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제당슈만(CJ제일제당이 당신을 슈퍼스타로 만들어드립니다)’의 인터뷰 시리즈 ‘동기를 찾아서’를 통해 볼 수 있다. 순한맛 버전을 먼저 본 후, 헤어나올 수 없는 마라맛 영상 인터뷰도 함께 즐겨보길 바란다.  

CJ뉴스룸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