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들도 디지털 세상 쉽고 편리하게 누리세요~” CJ올리브네트웍스, 찾아가는 ‘시니어 디지털 리터러시 교육’ 펼쳐

찾아가는 ‘시니어 디지털 리터러시 교육’ 펼쳐

디지털 기기 사용 증가에 따른 고령층 디지털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 진행

CJ올리브네트웍스(대표이사 차인혁)가 60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시니어 디지털 리터러시 교육’을 운영했다고 24일 밝혔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인해 디지털 기기 사용이 증가하면서 고령층의 디지털 소외현상이 심화되고 있다. 특히 영화관이나 음식점, 기차역 등에서 쉽게 볼 수 있는 무인 단말기(이하 키오스크) 도입이 확대되면서 어르신들은 사용에 많은 불편함을 겪고 있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IT서비스 기업으로 사회 문제에 공감하여 서울디지털재단과 사회적기업 캐어유와 함께 시니어 디지털 역량 강화를 위한 디지털 리터러시 교육을 마련했다.

서울 노인사회복지관 6곳 대상 스마트폰 및 키오스크 교육으로 일상생활 편의 지원

CJ올리브네트웍스 임직원과 서울디지털재단 어디나 지원단은 본격적인 교육에 앞서 강사 교육을 이수 하였으며, 강남노인종합복지관, 공릉종합사회복지관, 목동실버복지문화센터, 서대문구치매안심센터, 갈원종합사회복지관, 구립청림경로당 등 서울 소재 6곳의 노인사회복지관에 방문해 총 27회차 교육을 진행했다.

이번 교육을 수강한 인원은 총 207명이며, 봉사자는 총 183명이 참여했다.

시니어 디지털 리터러시 교육은 크게 스마트폰 사용과 키오스크 사용, 치매 예방 교육으로 구성, 임직원과 1:1 매칭해 어르신들이 쉽고 빠르게 배울 수 있도록 맞춤형 교육을 실시했다.

스마트폰 교육은 어르신들이 혼자서도 스마트폰을 잘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문자 보내기, 사진 촬영, 주소 찾기, 배달 음식 주문하기, 택시 부르기 등 스마트폰을 이용한 교육을 통해 일상생활의 편의를 높이고 소통의 기회를 마련하도록 지원했다.

찾아가는 ‘시니어 디지털 리터러시 교육’ 펼쳐

키오스크 교육은 카드 단말기가 탑재되어 있는 교육용 키오스크를 활용, 관공서, 마트, 음식점등 상황 별 체험 교육을 통해 실제로 키오스크 사용에 어려움이 없도록 했다.

교육에 참여한 갈월종합사회복지관의 한 어르신은 “얼마전 음식점에서 키오스크를 이용해 주문 해야했는데 겁이 나서 하지 하지 못했다”며”교육을 통해 이제 주문도 하고 카드 결제까지 할 수 있을 것 같은 자신감을 갖게 되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향후에도 디지털 격차 해소를 위한 다양한 봉사 프로그램과 교육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CJ뉴스룸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