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드쉐프에서 뉴욕을 맛보다! ‘고메X무비트립’ 기획전 진행

CGV 씨네드쉐프가 새해를 맞아 매달 새로운 도시로 떠나는 <고메X무비트립> 기획전을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월별로 떠나는 <고메X무비트립> 기획전의 첫 번째 도시, 뉴욕

씨네드쉐프 <고메X무비트립> 대표 이미지로, 뉴욕의 랜드마크인 엠파이어 스테이트빌딩을 중심으로 뉴욕 도심 전경 모습이 담겨있다. 이미지 상단에는 'enjoy new york movie & food, one month in new york city'라는 텍스트가 삽입되어 있다. 참고로 <고메X무비트립> 기획전은 월별로 도시를 선정하고, 그 도시를 대표하는 영화와 식사 메뉴를 모두 즐길 수 있는 씨네드쉐프만의 시그니처 프로그램이다.
씨네드쉐프 <고메X무비트립> 이미지

<고메X무비트립> 기획전은 월별로 도시를 선정하고, 그 도시를 대표하는 영화와 식사 메뉴를 모두 즐길 수 있는 씨네드쉐프만의 시그니처 프로그램으로 주중에 운영된다. CGV 씨네드쉐프는 고품격 상영관에서 영화를 관람하고, 분위기 있는 레스토랑에서 식사와 디저트를 모두 즐길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이다.

1월에 만나볼 <고메X무비트립> 기획전의 첫 번째 여행지는 미국의 최대 도시 뉴욕이다. <고메X뉴욕여행>과 함께 하는 영화는 ‘블루 재스민’, ‘어거스트 러쉬’, ‘레이니 데이 인 뉴욕’, ‘비긴 어게인’으로 매주 한 편씩 색다른 뉴욕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첫째 주(1/4~8)에는 남부러울 것 없이 화려한 삶을 살아가던 뉴욕 상위 1% 재스민의 이야기를 그린 ‘블루 재스민’을 상영한다. 둘째 주에는 뉴욕에서 시작된 사랑과 이별, 그리고 재회를 음악으로 담은 ‘어거스트 러쉬’를 만나볼 수 있다. 셋째 주에는 봄비 내리는 뉴욕에서 펼쳐지는 삼각 로맨스를 다룬 ‘레이니 데이 인 뉴욕’을, 넷째 주에는 뉴욕의 거리를 무대 삼아 다시 시작해 나가는 싱어송라이터와 음반프로듀서의 이야기 ‘비긴 어게인’을 각각 상영할 예정이다. 또한, <고메X뉴욕여행> 관람 고객에 한해 뉴욕의 정취를 더해주는 머스트 잇 메뉴(MUST EAT MENU) 뉴욕 수제버거 세트를 선보인다.

<고메X뉴욕여행>의 영화 관람은 씨네드쉐프 압구정과 용산아이파크몰에서는 2만5천원에 센텀시티에서는 2만원에 이용 가능하며, 뉴욕 수제버거는 1만9천원에 만나볼 수 있다.

화요일마다 진행되는 ‘레이디스 데이’, 최대 33% 할인 혜택의 ‘얼리버드’ 패키지 눈길

씨네드쉐프에서는 매주 화요일, 영화 관람과 셰프의 스페셜 코스를 즐겨볼 수 있는 ‘레이디스 데이 패키지’도 운영하고있다. 여성 고객 2인 이상 코스 메뉴 이용시 무료로 영화 관람할 수 있는 구성이다. 영화부터 식사까지 이른 시간에 합리적인 가격으로 즐길 수 있는 ‘얼리버드 패키지’도 준비했다. 첫 회차 영화 관람과 특별한 런치 코스를 최대 33% 할인된 6만원에 만나볼 수 있다.

씨네드쉐프 압구정에서는 소믈리에 3인이 엄선한 스페셜 와인을 무제한으로 제공하는 와인 프로모션을 선보인다. 또한, 고객이 소장하고 있는 와인을 가져오면 무료로 와인잔을 제공하고 코르크를 개봉해주는 와인 콜키지 프리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밖에도 씨네드쉐프에서는 플라워 및 와인 클래스, 아트 가이드 등을 운영하고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CGV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김수경 씨네드쉐프 파트장은 “많은 사람들이 손꼽아 기다리는 해외 여행의 즐거움을 영화와 음식을 통해 간접 체험할 수 있도록 <고메X무비트립> 기획전을 준비했다”며 “다양한 패키지와 프로모션을 통해 새해에는 더 많은 분들이 씨네드쉐프에서 즐거운 시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채널 CJ의 새로운 소식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