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포토] ‘선재 업고 튀어’ 팝업스토어 현장의 뜨거운 열기
2024.05.27

02

이 노래 들리면 세일이다! 2024 ‘올영세일송’ 제작 비하인드
2024.05.31

03

CGV에서 ‘선재 업고 튀어’ 마지막 회를 즐겨보세요!
2024.05.22

04

[CGV아트하우스] 홀로코스트가 남긴 유산과 질문들
2024.06.04

05

CJ ENM 사회공헌의 출발, 오펜(O’PEN) 홍보 뒷이야기
2024.05.21
해를 거듭할수록 지속적 성장을 꾀하고 있는 HMR 시장. 이중 레스토랑에 가지 않아도 간편하게 전문점 셰프의 요리를 즐길 수 있는 냉장 간편식 ‘고메 함박스테이크’는 출시 이후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이 제품은 맛과 더불어 조리 편의성이 높다는 장점이 있는데, 바로 뜯지 않고 전자레인지로 조리가 가능한 스팀 파우치 포장 기술이 한 몫 한다. 과연 어떤 기술이길래 이처럼 조리가 간편한 것일까? 남윤승 | CJ제일제당 패키징 Development팀 소비자 편의성과 맛품질 모두 확보할수 있는 패키징 기술이 혁신이다 냉장 편의식 고메 함박스테이크 맞는 새로운 옷(?) 찾기 고메 함박스테이크 스탠드 파우치 제품 1인가구, 맞벌이 가구 증가 등으로 성장한 HMR 시장. 상온, 냉동 위주의 다양한 제품들이 소비자의 선택을 받고 있는 와중에 CJ제일제당 육가공 브랜드에서는 사이드 디시(Side-Dish) 메뉴 트렌드에 맞는 ‘냉장 편의식’ 카테고리를 생성, 그에 맞는 신제품 출시를 준비하고 있었다. 당시 제품명이 정해지지 않은 상황에서의 포장 주안점은 사이즈가 꽤나 큰 원물이 들어간다는 점, 이를 소비자가 쉽게 조리하고 맛볼 수 있도록 전자레인지 조리가 가능해야 한다는 점이었다. 상온 카테고리에서는 용기형이, 냉동 카테고리에서는 대용량으로 제품이 출시된 상황이었기 때문에 이 제품들과 수요층이 겹치지 않도록 전략적인 포장개발은 필수였다. 하지만 어려움은 있었다. 냉장, 냉동으로 구성된 저온 카테고리에는 다양한 제품과 포장이 있다. 그 중 육가공 제품은 진공성형포장(FFS), 케이싱, 캔 등 어느정도 정해진 포장의 틀이 있었기에 새로운 포장을 개발하기가 쉽지 않았다. 이런 이유에서 혁신적인 포장을 개발해야겠다는 욕심이 생겼고, 제품 샘플을 면밀히 살펴보았다. 촉촉함을 유지하는 포장 기술을 찾아라! 고메 함박스테이크 조리 후 반을 잘라 놓은 이미지. 촉촉함과 육즙이 살아있는 스테이크 단면과 위에 올려져 있는 계란 노른자가 흘러내려 최고의 배합 맛을 보여준다. 출시 전 샘플로 받은 고메 함박스테이크는 냉장 제품이라 전자레인지 조리시간이 긴 편이었고, 포장재를 개봉한 상태에서 조리를 하니, 제품의 표면과 담겨있는 소스가 마르는 현상이 잦았다. 이로 인해 맛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줬기 때문에 제품을 촉촉하게 유지시켜줄 수 있는 포장 기술이 필요했다. 가장 먼저 검토했던 건 국내외 트렌드 기술이었던 스팀포장 용기였다. 하지만 용기는 개발, 금형제작 일정이 소요되고, 단가가 높아져 제조원가에 영향을 미쳤다. 이런 단점으로 보울(Bowl) 형태의 스팀포장 파우치를 제안하게 되었다. 스팀포장이란 포장재를 개봉하지 않은 채로 조리 및 취식할 수 있는 포장기술을 말한다. 고메 함박스테이크의 마법 같은 스팀포장 파우치 변화 포인트 제품이 포장된 스탠딩파우치를 개봉하지 않은 상태에서 전자레인지 조리를 하면, 파우치 내부에 온도가 상승하면서 발생되는 증기로 인해 팽창되고 내압이 발생되게 된다. 이후 일정한 압력이 차면 증기배출 부위만 열리면서 배출되는 구조다. 쉽게 말해, 압력밥솥과 같은 원리로 보면 된다. 더불어 내압이 발생된 상태가 지속되면서 파우치 밑면이 완전히 펼쳐지게 되는 데, 이 점을 활용하는 방향에 맞춰 밑면을 최대 사이즈로 설계해 보울(Bowl) 형태로 구현하였다. 콘셉트는 성공적이었다. 수많은 조리테스트를 통하여 개봉 후 조리하는 일반적인 파우치 포장 대비, 수분이 빠져나가지 않아 제품의 표면과 담겨있는 소스가 마르는 현상을 줄이고 촉촉함을 살렸다. 이를 통해 맛품질을 개선했고, 조리시간을 15% 단축하는 이점까지 확보했다. 출시 이전까지 편의성을 위한 고민은 계속~ 고메 함박스테이크 제품의 증기배출 구조, 측면 부분에서 증기가 나오는데, 조리 시에만 열리는 게 핵심 기술이다. 고메 함박스테이크 제품의 증기배출 구조는 파우치 제작공정에서 측면을 실링할 때 가공하는 방식이다. 원활한 증기 배출이 가능한 형태와 폭의 유로를 만들어주고, 파우치 내부에 압력이 차면 증기가 유로를 통해서 빠져나갈 수 있도록 미세하게 실링하는 방식이다. 증기배출 구조는 살균, 유통 과정에서 스스로 열리지 않으면서 조리 시에만 오픈하는 게 핵심 기술이라 말할 수 있다. 하지만 출시 직전에 난관이 발생되었다. 소비자 편의성이 중요한 제품인데 뜯는 곳 위치에 따라 개봉 후에 소스가 흘러나오거나 젓가락이 안 들어가는 문제점이 생겼다. 이를 보완하기 위해 마케팅, 사업장 기술팀 등 유관부서와 끝없는 논의와 테스트를 했고, 소비자가 불편하지 않은 적합한 수준으로 설계에 반영하여 제품을 출시할 수 있었다. 고차단성 재질(투명증착PET)을 적용해 유통기한을 40일 확보했고, 이 노하우를 바탕으로 고메 함박스테이크 이외에도 토마토미트볼, 떡갈비 제품도 출시하며 라인업 확보에도 온 힘을 쏟았다. 자막 보기스크립트0:01안녕 그렇구 반품이 때문에 저절로 함박 웃음이 지어지는 라는 누굴까0:07이렇게 보면 스 케 이 크 업 기도하고 저렇게 보면 햄버거 패티가 낌 원0:11라는 바로 고기를 차익이 다 줘0:14독일 납작하게 받는 3박스 태그 야 심지어 교양 한 번 시크 그 하면0:20홈 의 엑스피크 나도 가본 현대 1에게 가지 1억 아마 그 육아 궁금0:26하자니0:27나는 아 자주 촉촉한 육즙과 부드러운 식감을 가던 서버0:31집에서 바벨 한바퀴 그와 걸 점 이렇게 축적하고 부드러 수 있냐고0:36온앤온 cj 제일제당 패키징 팀이 신화를 통해서 개발한 게 있거든0:41협업화 쿡 내가 특별한 율은 스팀 포장 기술에 있어 지금 읽고있는 증기0:47배출 파우치가 포인트란 바이스 파우치를 들을 필요없이 그대로 전 살인지0:52에너지 바라면 된 바보0:54그러면 파우치가 점점 따뜻해지면서 수준이 가 발생하는 데 수증기로 인해서0:59내부가 핀 창 하고 열이 온몸을 컬러로 되어 지게 돼 내 몸 곳곳에 여1:04리퍼 지원하면 또 몸에서 수분이 빠져나가지 못하고 그대로 같이 거나1:09척척 그 사체 할까 자 이게 10 파이1:13그래서 필요없어 파우치가 그릇 모양으로 살게 되어서 땅 연기에 덜 지1:17않고 간편하게 즐길 수 있거든1:20단 2분 2년 고원에서 집 카로운 패티에 커서 한약 물론1:24적적한 6 집과 깊고 지난해 미 그러 소스를 즐길 수 있어 음1:292 들어 저가 너 혹시 개금 하지 않은 채로 전 차린 진 어깨가 8 81:359 터질 딱 업적이 게1:37걱정은 러 너무 내가 담겨있는 증기 배출 펑 치는 증기가 빠져나갈 수1:42있는 곳이 것은 이렇게 안전한 데다가 간편하기 때문에 무비 에게 사랑받을1:47수 있었어1:48게다가 워 나 하나만 먹어도 완벽한 데 or 대까지 포함 여 보 험1:52완벽하다 는 사실1:54이번 학기로 쓴 시간만 더 보태 완전 매력 있지1:58어느 어차 매일매일 즐기는 특별한 미식 고메스 리즈는 나무로 너2:04업그레이드 될 예정이니까 많이 기대해 줘 그럼 안녕2:09[음악]2:11으2:15으2:17[음악] 냉장 제품은 상온 보관이 안되고, 이로 인해 맛 품질 구현이 상대적으로 어려움이 많은 제품이다. 하지만 이런 단점을 포장 기술로서 보완할 수 있다는 점에서 고메 함박스테이크 제품은 그 의의를 둘 수 있다. 더불어 조리 시간도 단축하며 소비자들에게 더 나은 편의성까지 제공할 수 있다는 건 또 하나의 장점. 포장 개발자로서 편리함과 맛 두 마리 토끼를 잡은 제품이라 자부한다. 『지난 시리즈 보기』 [식품은 과학이다] 더비비고의 차별화 포인트는 타공노치?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