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팸을 생으로?! 안 익히고 먹는다고?

스팸을 생으로 안 익히고 먹는다고?

따끈한 밥에 스팸 한 조각!”

남녀노소 모두가 좋아하는 대한민국 대표 밥도둑 스팸. 명절에는 소중한 마음을 나누는 국민 선물로 사랑받고 있는데, 이런 스팸에 대해 한 번쯤 ‘스팸을 익히지 않고 생으로 먹어도 될까?’하는 궁금증을 가져봤을 것이다. 그래서 오늘은 그 의문에 대한 속 시원한 해답을 가져왔다.

돼지고기로 만든 스팸, 정말 안 익혀 먹어도 될까?

많은 사람들이 스팸을 생으로 먹어도 되는지 궁금증을 가지고 인터넷에 검색해본다

돼지고기를 제대로 익혀 먹지 않으면 기생충, 식중독 같은 각종 질병에 걸릴 수 있다는 사실은 모두 알고 있을 것이다. 그런데 돼지고기 함유량이 무려 90%가 넘는 스팸을 정말 익히지 않고 먹어도 될까? 정답은 YES! 그렇다면 익히지 않고 먹을 수 있는 스팸의 핵심 비결이 무엇인지 지금부터 파헤쳐 보자.

스팸의 핵심 포인트 1. 멸균 상태

스팸은 레토르트 식품이다

스팸의 첫 번째 숨겨진 포인트는 제조 공정에서 찾을 수 있었다. 바로 고온 고압의 수증기로 열을 가해서 식품을 멸균 상태로 만드는 레토르트 제조법이 핵심이다.

스팸은 백이십도까지 오르는 레토르트 설비에 일정 시간 뜨겁게 가열되며 완벽한 멸균 상태로 만들어진다

스팸은 120도 이상까지 오르는 레토르트 설비에서 일정 시간 뜨겁게 가열된다. 여기서 말하는 120도는 중심부의 온도이고 다른 곳은 더 높이 오르는데, 이 과정에서 균이나 미생물이 완전히 박멸된다. 이렇게 스팸은 완벽한 멸균 상태로 만들어진 레토르트 식품이기 때문에 우리가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것이다.

스팸의 핵심 포인트 2. 철저한 검사

스팸은 제조 공정에서 열가지 이상의 점검을 거친다

두 번째 포인트는 세계 최고 수준의 첨단 시설에서 품질 및 위생 관리를 받고 있다는 점이다. 가공육계의 다이아몬드 수저라 불려도 과언이 아닌 스팸은 화상 검출기부터 세척, 자석, 금속 검출기, 열처리 3단 검증, 시밍 검사, 진공 검사, 유통기한 검사, X-Ray 검사 등 무려 10가지 이상의 다중 그물망식 점검을 거쳐 만들어진다.

다중 그물망식 점검을 거치며 이물질이나 불량제품은 빠짐없이 걸러진다

이 과정에서 이물질이나 불량 제품은 빠짐없이 걸러진다. 또한, 미생물 분석을 통해 출고가 결정되기 때문에 스팸의 위생과 안전에 대해서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

CJ제일제당의 다른 가공육들은?

씨제이제일제당의 비엔나와 후랑크는 한번 구워내면 식감과 육즙을 한층 업그레이드된다

그럼 이쯤에서 CJ제일제당의 햄/소시지 가문, 스팸과는 친척뻘인 비엔나와 후랑크도 마찬가지일지 궁금해지는데. 결론부터 말하자면 비엔나와 후랑크 역시 익히지 않고 그대로 먹어도 된다.

후랑크는 포장한 뒤에 뜨거운 물에 담가 추가로 열처리 살균 과정을 거친다

훈연한 비엔나는 반도체를 만드는 깨끗한 무균시설인 클린룸에서 포장된다. 후랑크는 훈연한 뒤에 포장을 하고 뜨거운 물에 담가 추가로 열처리 살균 과정을 거치기 때문에 생으로 먹을 수 있는 상태가 되는 것이다. 그래도 한번 구워내면 특유의 뽀득뽀득한 식감과 톡 터지는 육즙의 풍미가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다는 사실!

베이컨은 최소한의 열처리만 거쳐 출고되기 때문에 반드시 익혀 먹어야한다

한편, 예외도 있다. 베이컨은 특유의 풍미를 살리기 위해 저온에서 훈연하는 최소한의 열처리만 하기 때문에 반드시 가열 조리해서 먹을 것을 당부한다.

자막 보기

스크립트











0:00
남녀노소 모두가 좋아하는 국민 만차
0:01
스타일 그런데 스팀을 요리하지 않고
0:03
내로 먹어도 되는지 인구 했던적이
0:05
다들 한번씩은 있지 우리 생활 속에서
0:06
꼭 알아야할 포인트를 알려줄 때
0:08
[음악]
0:13
토두 기아 밥도둑이 납부 탔다 *
0:15
화합의 서파 놈도 딱 인거 알지 앉지
0:17
심지어 숟갈을 컬 스플 막 먹기도
0:19
한다 왜 봄이고 쉬운 이어지고 길을
0:21
아니 캐 먹으며 영생 중 식중독 같은
0:22
각종 질병에 걸릴 수 있다던데 뱀을
0:24
안 익혀 먹어도 되는지 궁금해 하는
0:26
사람이 이렇게나 많아 언론 부터 만
0:28
하지만 약 먹어도 아무 문제 없어
0:29
시스템을 그대로 먹어서 배는 쿨 표
0:31
지금부터 알려 줄게 첫번째 포인트
0:33
스펠 완전한 멸균 상태 아들 에토레
0:35
따말 더 많은지 고온 고압의 시티로
0:37
열의가 에서 10월 열린 상태로
0:39
하다는 제조법 있는 스테디 바로크
0:41
네트웍 액트 식품 이 글을 120도
0:42
인상까지 흐르는 네트워크 설비 에펨
0:44
을 넣고 일정 시간 뜨겁게 가 열애
0:46
여기서 인식 또는 중심부 온도를
0:48
뜻하는 거라서 바랜 곳은 더 드 거운
0:50
온으로 올라가는데 오니 등이나
0:51
미생물이나 반하겠어 우리가 안심하고
0:53
먹어도 되서 엷은 상태가 되는 거야
0:55
로 번째 프린트를 스펠 제 최고
0:57
수준의 시설에서 품질 위생 관리를
0:59
받고 있어 아 06 째 다이아몬드
1:00
자랄까 3 검출기 자서 금속검출기
1:02
신인 검사 엑스레이 검사 파상 검사
1:04
등 의료 0 까지 장애아 중 품을
1:06
번씩 점검을 거쳐 만들어지는 램
1:07
과정에서 너굴 진행한 밀양 제품은
1:09
모조리 걸러 버린 거야 어디에 수익률
1:11
분석을 통해 친구를 결정한다고 하니
1:13
쯤 되는 테니 얼마나 깨끗하고 안전한
1:15
집 했겠지 다행히 지사 이것을 외쳐
1:17
팝페라 에러 타난 스템의 친척 버린
1:19
옛 남아 프랑크는 어떨까 긴다는 고개
1:21
난 다음 필름에서 포장 나고 있어
1:23
알포인트 햇반 편에서 헬름 얘기했던
1:25
밖에 없나 반도체를 만드는 깨끗한
1:27
무균 시설인데 어 속에서 제품을 포장
1:29
하니 안심하고 먹을 수 있게 책은
1:30
않게 된 구경한 뒤에 파장 나고
1:32
뜨거운 물속에 담가 추가로 힘 근친
1:34
아기 내의 살균 과정을 거쳤기 때문에
1:35
내려 먹을 수 있는 상태가 되는 거야
1:37
래도 한번 뭐냐면 뽀득뽀득 하실꺼면
1:39
육즙이 톡 터져서 을매나 맛있게 이후
1:41
하 아 맞다 데이터는 특 1 국내의
1:43
살리기 위해 저은 에서 흥하는 최소화
1:45
대 열처리 만한데 그러니까 베이커 딩
1:47
보 다 10절에서 먹을까 이 집안
1:49
악어 자 cj 제일제당 에 제조
1:51
기술력 으로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1:52
스타의 5 될 저에게 갓지은 밥에
1:54
스팸 한 주간 어때
1:58
ver
2:00
4 4 5 5
2:03
5

CJ제일제당의 제조기술력으로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스팸! 스팸은 30여 년이 넘는 시간 동안 고유한 맛을 지키는 동시에, 새로운 트렌드와 소비자 니즈를 충족하는 신제품 출시로 단순한 캔햄을 넘어 한국을 대표하는 식브랜드로서 입지를 굳혀왔다. 또, 지난 21년에는 플라스틱 캡을 제거한 노캡 선물세트를 출시하는 등 지속가능한 제품으로 발전을 거듭하고 있다.

따끈한 밥에 스팸 한조각은 대한민국 밥도둑 공식이다

그 자체로 밥도둑 반찬이며 어떤 요리에나 어울리는 최고의 식재료, 간식, 아웃도어 음식으로 우리에게 맛의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는 스팸. 오늘 저녁 반찬은 구워 먹어도, 그냥 먹어도 맛있는 스팸이 어떨까?!

CJ뉴스룸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