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CGV아트하우스] 공포는 언제나 가까운 곳에
2024.05.03

02

CGV에서 ‘선재 업고 튀어’ 마지막 회를 즐겨보세요!
2024.05.22

03

CJ ENM 사회공헌의 출발, 오펜(O’PEN) 홍보 뒷이야기
2024.05.21

04

설렘부터 카타르시스까지! 5월 CJ ENM 신규 콘텐츠
2024.05.09

05

뷰티 리테일의 혁신, CJ올리브영 홍대타운점을 가다
2024.04.30
롯데월드타워 전망대 ‘서울스카이’ 전시존에 전시된 슈퍼 6000 클래스 레이싱카와 CJ로지스틱스 레이싱 박준서(왼쪽)와 오한솔 슈퍼레이스, 올 시즌 연이어 관중 기록 갱신…영암(17,441명), 인제(15,354명), 용인(29,881명) 슈퍼레이스가 팝업 스토어 마케팅이 효과를 보고 있다. 서킷 밖에서 꾸준히 팬들의 마음을 두들긴 덕이다. 2023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 올 시즌 뜨거운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이는 슈퍼레이스의 올해 관중 성과가 방증한다. 올 시즌 연이어 관중 기록을 갱신하고 있는데, 지난 3라운드 영암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F(포뮬러)1 한국 그랑프리 이후 최다 관중(17,441명)을 시작으로, 4라운드에서는 인제 스피디움 개장 이래 최다 관중(15,354명)을 기록했다. 가장 최근에 열린 5라운드에서는 결승전 단일 기준 최다 관중(29,881명)이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 모였다. 흥행 비결은 팬들과의 접점 확대…팝업 스토어 마케팅 통해 서킷 밖에서도 팬들 찾아가 이러한 흥행 비결에는 팬들과의 접점을 확대한 것을 꼽을 수 있다. 슈퍼레이스는 서킷 밖, 유동 인구가 많은 공간에 팝업 스토어를 마련해 팬들을 찾아가고 있다. 목적은 뚜렷하다. 기존 모터스포츠 팬과의 소통 뿐 아니라, 신규 관람객이 슈퍼레이스의 매력을 직간접적으로 느껴 대회에 흥미를 느낄 수 있게끔 만드는 것이다. 2019년 하남 스타필드와 용인 에버랜드에서 진행한 ‘Meet the SUPERRACE’ 행사와 지난해 서울 북촌에서 진행한 ‘SUPERRACE IS BACK. ARE YOU READY?’ NFT 전시회가 대표적이다. 슈퍼 6000 클래스에 참가하는 레이싱카를 직접 볼 수 있는 것은 물론, 시뮬레이터를 통해 간접 체험하고 인기 드라이버와 직접 소통할 수 있는 기회도 마련했다. 지난 4월 서울스카이에서 선보인 미디어 아트 기획전 성황리에 종료…약 50만여 명이 방문 이와 같은 마케팅 활동은 올해에도 이어졌다. 지난 4월 롯데월드타워 전망대 ‘서울스카이’ 전시존에서 ‘SUPER EXCITING, SUPERRACE’ 미디어 아트 기획전을 약 4개월간 공개했다. 레이스카 모델 중심으로 역동적이고 화려한 레이싱 장면을 비롯해, 드라이버가 대회에서 마주하는 상황들을 미디어 아트로 재해석해 방문객에게 모터스포츠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했다. 이 기간 동안 약 50만여 명의 방문객이 슈퍼레이스 브랜드를 체험했다. 또한, 슈퍼레이스는 방문 인증 해시태그 이벤트를 통해 고객을 초청하고, 드라이버가 운전하는 레이스 차량에 탑승해 서킷 체험할 수 있는 택시타임 이벤트 경험을 제공하는 등 팬들에게 추억을 선물했다. 슈퍼레이스는 추후에도 이러한 팝업 스토어 마케팅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단발성에 그치지 않고, 신규 팬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현장 이벤트를 모색하고 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