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김시우, PGA 투어 우승컵 품었다

김시우 미국프로골프 투어 우승_01
김시우는 16일(한국시간) 미국 하와이주 호놀룰루에서 끝난 PGA 투어 소니오픈(총상금 790만 달러)에서 최종합계 18언더파 262타로 우승했다. 김시우는 이번 우승으로 통산 4승을 기록했다.

PGA 투어 ‘소니 오픈 인 하와이’에서 투지의 역전우승 … 경기침체로 힘든 국민에게 ‘희망샷’

혁신기술기업 CJ대한통운이 후원하는 김시우 선수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통산 4승째를 올리며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들에게 ‘희망의 굿샷’을 쐈다.

CJ대한통운은 16일(한국시간) 미국 하와이주 호놀룰루의 와이알라에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소니 오픈 인 하와이’에서 자사 소속 김시우 선수가 최종합계 18언더파를 기록하며 우승했다고 밝혔다. 김시우 선수는 2016년 윈덤 챔피언십과 2017년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2021년 1월 아메리칸 익스프레스에 이어 이번 우승까치 합해 PGA 투어 4승을 달성했다.

김시우 선수는 한 타를 뒤지던 17번 홀에서 칩인 버디에 성공하며 공동 선두에 오른 뒤 마지막 홀에서도 극적인 버디를 추가해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마지막 라운드에서 불굴의 의지와 도전정신으로 역전우승을 차지한 모습은 미래물류를 개척하기 위해 끊임없이 도전하는 소속사 CJ대한통운의 행보를 연상시킨다.

셔츠깃·소매 CJ대한통운 영문명 뚜렷 … 끈질긴 후원 통해 남자골프 월드 클래스 성장 견인차

이번 우승을 통해 한국 남자 골프에 대한 CJ대한통운의 지속적인 후원은 선수와 기업 모두에게 긍정적인 성과로 이어지고 있다. 소속 선수들의 경기 장면이 연일 전세계로 중계되면서 CJ대한통운의 위상도 동반 상승 중이다. 김시우 선수를 비롯한 소속 선수 모자에 새겨진 ‘CJ’와 티셔츠의 깃, 왼쪽 소매에 새겨진 CJ대한통운의 글로벌 브랜드 ‘CJ Logisitcs’가 전세계에 노출되면서 브랜드 인지도도 극대화되고 있다. 김시우 선수를 비롯해 CJ대한통운에 속한 임성재, 이경훈, 안병훈 선수 등은 모두 월드 클래스로 평가받고 있으며, 합작한 우승수만 11승에 달한다.

CJ대한통운 선수들의 활약에는 ‘ONLYONE’ 경영철학을 기반으로 한 CJ그룹 만의 스포츠 마케팅이 큰 역할을 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국내 주요 대기업들이 야구, 농구 등 인기있는 대중 스포츠에 투자하는 동안 CJ는 가능성은 무한하나 당시로서는 성적이 신통치 않던 비인기 종목 ‘남자골프’에 집중하면서 ‘차별화(Differentiated)’된 영역을 구축했다. 꺾이지 않는 불굴의 의지를 바탕으로 월드 클래스로 성장한 남자골프의 저력은 다른 그룹이 이루지 못한 ‘최초(First)’와 ‘최고(Best)’라는 결과로 이어지고 있다.

임성재, 이경훈 등 소속 선수 11승 합작 … 최초·최고·차별화 ‘ONLYONE 철학’ 후원 결실

CJ대한통운은 소속 선수들을 통해 전세계 36개국 249개 거점에서 비즈니스를 펼치는 회사의 활약상을 세계에 알리고 글로벌 위상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CJ대한통운은 국내 대표 종합물류기업을 넘어 글로벌 시장을 향한 도전을 이어가고 있다. 베트남, 인도 등 신흥국은 물론 물류시장의 메인 스트림 미국에서도 현지법인 ‘CJ Logistics America’를 통해 본격적인 사업 확장을 추진 중이다.

김시우 선수는 “CJ대한통운이 올해도 아낌없는 지원과 응원을 보내주고 있어 항상 큰 힘이 된다”며 “새해 첫 출전 대회였는데 우승까지 차지해 너무 기쁘고, 더욱 좋은 성적으로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선수의 숨겨진 재능을 발굴하고 끈질긴 후원으로 성과를 이끌어내는 스포츠 후원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며 “CJ그룹의 ‘ONLYONE철학’을 바탕으로 스포츠 마케팅과 비즈니스 영역 모두에서 월드 클래스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J뉴스룸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