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품 입고부터 출고까지 책임지는 스마트 풀필먼트 센터에 대한 모든 것

상품 입고부터 출고까지 책임지는 스마트 풀필먼트 센터에 대한 모든 것

나날이 늘어가는 이커머스에 대한 관심에 이커머스 셀러들은 시장에서의 경쟁뿐만 아니라 소비자의 다양한 니즈 충족과 서비스 품질 향상이라는 과제를 가지고 있다. 이때, 이커머스 셀러의 경쟁력을 책임지는 물류 서비스가 바로, ‘풀필먼트’다. 더 신속하고 정확해진 배송 서비스로 소비자가 원하는 빠른 배송을 가능케 하는 솔루션, CJ대한통운 풀필먼트 센터에서 파헤쳐본다.

첨단 자동화 기술의 집합체, CJ대한통운 스마트 풀필먼트 센터

첨단 자동화 기술을 통한 씨제이대한통운 스마트 물류 솔루션은 주문 접수부터 출고까지 단 6시간 만에 이루어진다

풀필먼트(FULFILLMENT)란, 상품 보관은 물론 고객 주문에 따른 출고와 배송, 재고관리까지 One-Stop으로 제공하는 통합물류서비스를 뜻한다.

이커머스 물류는 다양한 상품의 주문이 실시간으로 동시 접수되기 때문에 자동화를 통한 빠른 물류 운영이 핵심이라고 할 수 있다. CJ대한통운 스마트 풀필먼트 센터는 체적측정기, 박스제함기, AGV 로봇 등 첨단 자동화 기술을 통해 더 빠르고 정확한 물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설계된 것이 특징이다.

상품이 입고되면 상품 체적 측정기로 상품의 크기와 중량을 측정한다

스마트 물류 그 첫 번째는 상품의 입고 단계에서부터 시작된다. 상품이 입고되면 가장 먼저 상품 체적측정기로 상품의 크기와 중량을 측정하는데, 단 한 번의 스캔만으로 저장된 데이터는 출고 마지막까지 활용된다. 이렇게 입고된 상품은 소비자가 주문하기 전까지 보관 AGV에 적재되며 상품의 수량, 출고 빈도, 유통 기간을 고려해 최적의 장소에 보관된다.

주문이 접수되면 이커머스 통합물류시스템인 이플렉스(eFLEXs)로 다양한 플랫폼에서 주문 현황을 취합하여 실시간으로 출고 지시를 내리고, 취합된 주문 정보는 박스 추천시스템으로 전송되어 자동으로 상품 크기에 맞는 최적의 박스를 추천받게 된다. 기존 수동 방식으로는 크기를 직접 확인하고 적합해 보이는 박스를 접어서 상품을 직접 넣곤 했는데, 스마트 풀필먼트 센터의 박스 추천시스템을 활용함으로써 간편하게 최적의 박스 크기를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박스의 데이터를 수신한 박스 자동제함기가 자동으로 박스를 만들고 먹물 분사형 바코드로 이동하여 바코드를 박스에 인쇄하게 된다

박스의 데이터를 수신한 박스 자동제함기가 자동으로 박스를 만들고 먹물 분사형 바코드로 이동하여 바코드를 박스에 인쇄하게 된다. 이때, 주문상품의 상품명과 크기, 무게, 주문자 정보가 모두 저장된 이 바코드는 구간마다 자동으로 인식되어 출고까지 자동화를 이루는 열쇠가 된다.

이후 박스는 이송 AGV 로봇에 의해 피킹스테이션으로 옮겨진다. 작업자가 제자리에서 상품을 박스에 넣기만 하면 피킹 작업은 끝! 작업자는 더 이상 여기저기 이동하며 일일이 상품을 찾아 박스에 상품을 넣는 번거로운 과정을 거칠 필요가 없어진 것이다.

출고 에이지브이 로봇이 피킹이 완료된 박스를 출고 라인으로 이동시켜준다

피킹 작업 후에는 소비자가 주문한 상품이 박스 안에 제대로 담겼는지 최종 확인하는 검수 과정이 필요하다. 출고 AGV 로봇이 피킹이 완료된 박스를 출고 라인으로 이동시켜주면, 앞서 체적측정기로 측정한 중량 데이터를 활용해 중량 검수기가 주문한 상품의 총 중량값과 상품이 담긴 박스의 중량이 잘 매칭되는지 비교, 검수하게 된다.

스마트패키징 로봇은 상품 파손을 방지하기 위한 친환경 종이 완충재를 적당량 투입해 과대 포장을 방지해준다

상품 확인이 다 끝났다면, 포장 단계로 넘어간다. 이 과정은 바로 자동화의 핵심인 스마트패키징 로봇이 해결! 상품 크기와 묶음 단위에 가장 적합한 박스를 3D 스캐너로 빈 공간을 측정한 뒤, 상품 파손을 방지하기 위한 친환경 종이 완충재를 적당량 투입해 과대 포장을 방지해준다. 마지막으로 친환경 박스 테이핑기가 자동으로 운송장 출력까지 마치면 상품 준비 끝!

스마트 패키징이 완료된 박스는 출고장의 지능형 스캐너 ITS를 통해 운송장을 인식 후, 최종적으로 휠소터가 각 지역으로 자동 분배하여 배송 준비를 완료하게 된다. 완료된 상품은 풀필먼트 센터에서 출고, 전국 택배 인프라를 통해 빠르고 정확하게 고객에게 배송된다.

자막 보기

나날이 늘어가는 이커머스에 대한 관심에 이커머스 셀러들은 시장에서의 경쟁뿐만 아니라 소비자의 다양한 니즈 충족과 서비스 품질 향상이라는 과제를 가지고 있습니다.
 
이때, 이커머스 셀러의 경쟁력을 책임지는 물류 서비스가 바로 풀필먼트인데요. 더 신속하고 정확해진 배송 서비스로 소비자가 원하는 빠른 배송을 가능케 하는 비밀, CJ대한통운 풀필먼트 센터에서 파헤쳐보시죠.
 
CJ대한통운 스마트 풀필먼트 센터는 첨단 자동화 기술을 통해 더 빠르고 정확한 물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습니다.
 
스마트 물류, 첫 번째는 상품의 입고 단계에서부터 시작됩니다. 상품이 입고되면 가장 먼저 상품 체적측정기로 상품의 크기와 중량을 측정합니다. 이 때, 단 한 번의 스캔만으로 저장된 데이터는 출고 마지막까지 활용됩니다. 이렇게 입고된 상품은 소비자가 주문하기 전까지 보관 AGV에 적재되며 상품의 수량, 출고 빈도, 유통 기간을 고려해 최적의 장소에 보관되는 건 안 비밀!
 
주문이 접수되면 이커머스 통합물류시스템인 이플렉스로 다양한 플랫폼에서 주문 현황을 취합하여 실시간으로 출고 지시를 내리고 취합된 주문 정보는 박스추천시스템으로 전송되어 자동으로 상품 크기에 맞는 최적의 박스를 추천받습니다. 이제 모든 준비는 끝! 박스에 상품을 담아 볼까요?
 
박스의 데이터를 수신한 박스 자동제함기가 자동으로 박스를 만들고 친환경 오징어 먹물 바코드 인쇄기로 이동하여 바코드를 박스에 인쇄하게 됩니다. 이 때, 주문상품의 상품명, 크기, 무게, 주문자 정보가 모두 저장된 이 바코드는 각 구간마다 자동으로 인식되어 출고까지 자동화를 이루는 열쇠가 되죠. 이송 AGV에 의해 피킹 스테이션으로 옮겨진 후 작업자는 제자리에서 상품을 박스에 넣기만 하면 피킹 작업 끝! 작업자는 더 이상 이동하며 일일이 상품을 찾아 박스에 상품을 넣는 번거로운 작업을 거칠 필요가 없어졌답니다.
 
다음은 제대로 상품을 피킹했는지 검수가 필요하겠죠? 피킹이 완료된 박스를 출고 AGV가 출고 라인으로 이동시켜주면 중량 검수기가 주문 상품의 총 무게 데이터와 실제 무게를 비교, 검수합니다. 상품 확인이 끝났다면, 이제 마무리로 포장을 해야겠죠?
 
이 과정은 바로 자동화의 핵심! 스마트패키징 로봇이 해결합니다. 3D로 스캔한 공간에 상품 파손을 방지하기 위한 친환경 완충재를 적당량 투입하고 마지막으로 친환경 박스 테이핑기가 알아서 운송장 출력까지 마치면 상품 준비 끝!
 
벌써 출고 단계? 포장된 박스는 출고장의 지능형 스캐너 ITS를 통해 운송장을 인식한 후 최종적으로 휠소터가 각 지역으로 자동 분배하여 배송 준비 완료!
 
더 놀라운 사실은! 이 모든 프로세스가 단 6시간만에 이루어진다고요? 자정 전 주문 완료된 상품이 바로 다음 날 배송되는 비밀, 여기 스마트 풀필먼트 센터에 있었네요!
 
진화하는 혁신 기술로 지구를 넘어 우주로 배송하는 그 날까지. WE DESIGN LOGISTICS
 

이 모든 과정이 자동화로 이루어지고 있다는 점이 놀랍기만 한데, 더 놀라운 사실은 이 모든 프로세스가 단 6시간 만에 이루어진다는 점! 자정 전 주문 완료된 상품이 바로 다음 날 배송되는 비밀, 여기 CJ대한통운 스마트 풀필먼트 센터에 있었다.

빠르게 변화하는 이커머스 시장 속 진화하는 혁신 기술로 지구를 넘어 우주로 배송하는 그날까지! 물류의 혁신을 이끄는 CJ대한통운의 도전은 계속될 예정이다.

CJ뉴스룸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