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포토] ‘선재 업고 튀어’ 팝업스토어 현장의 뜨거운 열기
2024.05.27

02

이 노래 들리면 세일이다! 2024 ‘올영세일송’ 제작 비하인드
2024.05.31

03

CGV에서 ‘선재 업고 튀어’ 마지막 회를 즐겨보세요!
2024.05.22

04

[CGV아트하우스] 홀로코스트가 남긴 유산과 질문들
2024.06.04

05

100번 봐도 눈물 나는 그 장면, CGV 피규어로 만나다
2024.05.30
11시 59분 30초에 주문해도 다음날 택배 도착! 게다가 요즘엔 늦은 밤에 시킨 물건이 다음날 아침이면 도착하는 새벽 배송도 가능하지 않나. 택배를 보내는 사람은 24시간 잠도 안자고 일하는 걸까? 땡! 택배에 날개를 달아 준 이 시스템 덕분이다. 택배박스를 올리면 에베레스트도 넘는다고? 하루의 피로가 싹 풀리는 땐 언제? 문 앞에서 반기던 택배 박스를 뜯을 때다. 생필품은 물론 옷, 전자제품, 심지어 다음날 아침 반찬까지도 택배로 주문하는 우리나라 사람들. 이 정도면 대부분 ‘택배 덕후’라 할 수 있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외국에선 생필품 사재기가 사회 이슈로 떠올랐다. 우리나라는 어땠을까? 아시다시피 대부분의 사람들이 사재기의 필요성을 못 느꼈다는데! 그 이유는 택배에 있다. 어마어마한 물량에도 끄떡없는 택배 시스템이 갖춰져 있었기 때문. 우리나라의 연간 택배 물량은 2019년 기준으로 총 27.9억 박스다. 시간당 약 68만 개 이상의 택배를 주고받고 있는 셈이다. 그래도 감이 잘 안 온다면, 이건 어떤지. 이 택배 박스들을 일렬로 쌓아 올리면 에베레스트를 가뿐히 넘어 달까지 닿는다. 이렇게 많은 택배가 어떻게 밤 늦게 주문해도 다음날 바로 도착할 수 있을까? 풀필먼트 시스템, 택배에 날개를 달다! 방법은 간단하다. 택배기사의 집화(화물 혹은 상품이 한곳에 모여들거나 모이게 함) 과정을 줄였다. 기존엔 판매자가 주문을 마감하고 상품을 포장하면 택배 기사가 터미널로 옮기고, 분류 작업이 완료되면 다시 택배 기사가 소비자에게 배송하는 시스템이었다. 이 과정을 절반으로 줄이면 어떻게 될까? 그 만큼 더 빨리 도착할 수밖에! 택배 허브 터미널에 재고를 마련해 두고, 주문이 들어오면 선별부터 포장까지 자동화 시스템으로 순식간에 끝낸다. 주문부터 배송까지 가는 시스템을 최소화한 거다. 반품이나 교환 물건도 마찬가지. 판매자에게 다시 갈 필요없이 허브 터미널에서 해결할 수 있다. 이런 시스템을 ‘풀필먼트 시스템’이라 한다. 풀필먼트 시스템 덕분에 우리는 하루 만에 택배를 받을 수 있다. 축구장 16개 규모! CJ대한통운의 풀필먼트 CJ대한통운 풀필먼트 시스템은 ‘택배 덕후’라면 누구나 알 만한 메가허브 곤지암에 구축돼 있다. 메가허브 곤지암의 창고 크기는 축구장 16개와 맞먹는다. 세계에서 무려 세 번째로 큰 규모다. 이곳에선 하루에 170만 개의 택배가 분류, 발송된다.곤지암 메가 허브는 설계될 때부터 풀필먼트 시스템을 고려해 만들어졌다. 더욱 체계적인 시스템으로 보다 빠른 배송이 가능한 이유다. 판매자는 재고 관리와 배송을 한 번에 처리할 수 있고, 구매자는 물건을 더 빨리 받을 수 있다. 24시간이 모자라~던 택배 배송 서비스. 늦은 밤 시킨 물건도 다음날 바로 받을 수 있게 된 비밀은 CJ대한통운의 풀필먼트 시스템에 있었다. 물류 허브 터미널에 재고를 두고, 자동화 시스템을 도입해 물건의 이동 시간을 단축시킨 이 시스템이 택배에 날개를 달았다. 자막 보기스크립트0:00으 na nl 변시 59분 30초 에 중이라도 요즘엔 밤 다음날 택배를0:07받을 수 있지0:08그런 택배를 보낸 사람이 24세 한장도 안 전부터 해입니다0:13[음악]0:17택배 박스를 뜻 일까요 카레 필과 싹 날아가는 쾌감을 느끼 90:215 전자제품 실제 더 다음날 아침 카드도 택배로 주문을 하는 일이 나라0:26사람들은 대부분 택배 덕후 라고 알 수 있지0:30최근 코로나 1 그런 외국에서 생필품 사장으로 문제가 많았지만 너희0:34나라는 팩 p 시스템 이 워낙 잘 되어 있어 배송 절 대 인간 춰 재기를0:38할 필요가 없었다고0:39우리나란 2019 낸 기준 연간 총 17.9 억양 쓰 시간 나무 약0:4468만 개 이상의 때를 중 밖에 있어 감자가 는 박 우0:49일렬로 쌓아 올리면 에베레스트는 가 뿌리 노모 닦았던 높이라고 이렇게0:54마개 빼기를 전날 밤늦게 주문해도 또한 날 도착할 수 있는걸까0:59– 상의만 하셔야 게 순간에도 방법은 간단해1:04특별히 차 길 강의시간 어깨에 머리와 주문에 마다 낚고 상품을 포장하면1:08택배 기사님의 일간을 터미널로 이고 분리 작업이 완료되면 다 스탭 –1:13상의의 소비자에게 배송하는 c10 줘1:17과정의 결과물 해준다면 더 빨러 채 찌 험 터미널에 제도를 마련하고 웃1:22주문이 들어오면 3 * 포장까지 작용 하시는 로 멘션 까지 간 후 단계를1:27최소한 거지 이런 시스템에 1패 많다고 해 헬 뱀 아저씨 등으로 하루도1:31안걸려 특대 가 우리에게 51:34밤중 과 브라운도 판매자에게 다시 갈 필요 없으니1:37우주가 편리해진 과 pa 대한 통한 풀만 뒤 서비스인 택배 덕 그러면1:42쓰나 알고 있는 문짝 내가 외 구주 깨어있어 곤 자매 겁은 창고에 흘림1:47안 축구장 16개가 맘 먹고 파루 에 170만 개의 특별한 불륨 발송되는1:53세계에서 무력 3번째로 큰1:55보이자 내가 군 자매 거긴 설계할 때부터 불패의 만들 서비스를 고려할2:01건설되어 씨미 더 체계적인 시스템으로2:04보답하는 개성이 가능해 판매자는 제국 왈 야 배송까지 한번에 처리2:08가능하고2:09구매자는 물건의 빨리 받으신 플필 만 t 서비스2:12이제는 적금 게을러질 헤이 불패 멀티 서비스 가 도입되어 있는 곤 자매가2:18업에 대한 이야기는 다음 편에서 확인 가능하니 파람 22:28ce2:29[음악]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