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NOW

01

[포토] ‘선재 업고 튀어’ 팝업스토어 현장의 뜨거운 열기
2024.05.27

02

버려진 스마트폰, CJ대한통운 거쳐 금🥇이 되다
2024.06.10

03

이 노래 들리면 세일이다! 2024 ‘올영세일송’ 제작 비하인드
2024.05.31

04

CGV에서 ‘선재 업고 튀어’ 마지막 회를 즐겨보세요!
2024.05.22

05

100번 봐도 눈물 나는 그 장면, CGV 피규어로 만나다
2024.05.30
‘세계 산림의 날’을 맞아 ‘집씨통’ 봉사 활동에 참여하는 CGV 직원의 모습 CGV가 3월 21일 국제연합(UN)이 정한 ‘세계 산림의 날’을 맞아 임직원들과 함께 비대면 숲 만들기에 참여한다. 임직원 환경보호 의식 제고를 위한 ‘집씨통(집에서 씨앗 키우는 통나무)’ 참여 CGV는 임직원 50여 명을 대상으로 (사)노을시민공원모임이 진행하는 ‘집씨통(집에서 씨앗 키우는 통나무)’ 봉사 활동에 참여한다고 21일 밝혔다. 집에서 도토리 나무 씨앗 묘목으로 키워 노을공원에 식재 ‘집씨통’은 쓰러진 나무를 재활용해 만든 화분에 도토리 나무 씨앗을 심어 100일 이상 키운 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에 위치한 노을공원에 식재하는 활동이다. 노을공원으로 돌아간 도토리 묘목은 ‘나무자람터’에서 2~3년간 더 자란 후 ‘동물이 행복한 숲’을 조성하는데 활용된다. 코로나19로 비대면 활동이 익숙해진 상황에서도 도심 숲 조성을 통해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생태환경 보호에 기여할 수 있도록 기획한 봉사활동이다. CGV 조정은 ESG경영팀장은 “이번 봉사활동을 기획하며 환경 문제 해결에 대한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관심을 느낄 수 있었다”며 “환경 보호와 함께 지역 사회 발전, 미래 세대 성장 지원 등 임직원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CGV는 지난해 6월 환경부와 업무 협약을 맺고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탄소중립 2050’ 실현을 위한 환경 교육을 실시했다. 10월 한달 간은 텀블러 사용, 이면지 활용, 스마트 영수증 발급 등 임직원들이 업무 중이나 일상에서 자발적으로 환경보호 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생활 속 친환경 캠페인’을 전개하는 등 환경 경영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이어 나가고 있다. 또 극장 방문 시 대중교통 이용, 모바일 티켓 사용, 쓰레기 분리 배출 등 고객이 환경 보호에 동참할 수 있는 ‘Go Green, Go CGV’ 광고 캠페인도 진행중이다.
맨 위로